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 시각장애인 지원정책 간담회 개최

경기도의회 민생실천위 류재구의원 (더민주, 부천4)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17/08/03 [23:49]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 시각장애인 지원정책 간담회 개최

경기도의회 민생실천위 류재구의원 (더민주, 부천4)

김영아 기자 | 입력 : 2017/08/03 [23:49]

 

기도의회 민생실천위 류재구의원 (더민주, 부천4)은 지난 728일 부천시 시각장애인의 전반적인 애로사항을 듣고 정책에 반영하는 정책간담회를 부천상담소에서 가졌다.

 

▲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 시각장애인 지원정책 간담회 개최     © 수원시민신문

이날 간담회에는 경기도 장애인협회부천시지회장 김평수 회장, 부천시 안마원 원장회 회장 오세철 회장을 비롯해, 경기도 시각장애인 협회 부천시지회, 어울림사회봉사회, 강병일 시의원, 부천시 생활안정팀장 등 안마원 시설운영자와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시각장애인 협회의 한 안마원 시설운영자는 시각장애인은 일반 장애인과 달리 90% 이상이 안마서비스가 유일한 직업이며 생계의 수단임을 강조하면서,중단될 위기에 처해 있는 안마 바우처의 정책적 지원이 절실함을 호소하며 안마원 시설 운영난의 해소를 위한 관계부서의 관심과 지원을 호소했다.

 

또한 어린자녀를 가진 한 시각장애인은 방과 후 자녀를 돌볼 곳이 마땅치 않아 초등학교 돌봄 교실, 지역아동센터 등을 이용하는데 맞벌이 가족에게 우선권이 주어져 이마저도 이용이 힘들다.”며 장애인에 대한 혜택이 없음을 지적하며개선을제안했다.

 

그밖에도 시각장애인의 편의시설 중 포괄적 장애인 콜택시 운영, 유도블럭, 점자블럭, 대중교통 안내음성 등의 문제점과 불편사항 등을 지적하고 개선을 요구했으며제도적 지원정책을 만들어 줄 것을 호소 했다.

 

다양한 의견이 제시된 이날 간담회에서 류재구 의원은 시각장애인에 대한 사회적인관심과 배려를 당부하면서 오늘 제시된 시각장애인의 어려움 및 불편사항,개선의견들을 ·관계자 협의를 통해 대책을 마련하고, 아울러 정기적 소통을 통해시각장애인의 애로사항및 고충을 파악하고 해소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