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을 가정한 비상 모의훈련 실시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4/19 [15:21]

경기도시공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을 가정한 비상 모의훈련 실시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4/19 [15:21]

 

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지난 16일 본사 및 현장사업단에서 코로나19 감염병 환자 증가를 가정한 비상근무 모의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경기도시공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을 가정한 비상 모의훈련 실시  © 경기도시공사

 

이날 훈련은 긴급한 펜데믹 상황에 따른 정부의 비상선포 가정하에 공사현장에서 확진자 발생으로 근로자 안전 및 사업일정 차질 등을 구체적으로 설정해 진행되었다.

 

각 본부장으로 구성된 비상대책위원회는 본사 4층 비상상황실에서 현장부서와 화상연결을 통해 상황보고 및 신속한 현장지원을 지시하는 등 비상 재난상황 등에서 공사의 위기관리시스템을 재점검했다.

 

전형수 경영기획본부장은 실제로 비상사태가 발생되지 않기를 간절히 바라지만 코로나19 상황이 급박하게 전환될 수 있음을 대비하여 위기 상황에서도 임직원의 안전과 사업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공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속적인 방역활동과 교대형 재택근무 등 통해 철저한 예방조치를 취함과 동시에 향후 정부의 대응 기조를 감안하여 생활방역 체계로의 전환을 계획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시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