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양운석·박명수·황세주 도의원, 지역맞춤형 통합 하천사업 논의

양운석박명수황세주 도의원, “쾌적한 하천 환경 조성에 발 벗고 나서다”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2/09/15 [13:26]

경기도의회 양운석·박명수·황세주 도의원, 지역맞춤형 통합 하천사업 논의

양운석박명수황세주 도의원, “쾌적한 하천 환경 조성에 발 벗고 나서다”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2/09/15 [13:26]

경기도의회 양운석 의원(더민주, 안성1), 박명수 의원(국힘, 안성2), 황세주 의원(더민주, 비례)14일 경기도의회 안성상담소에서 깨끗한 안성시 하천을 만들기 위한 통합하천 정비사업에 대해 안성시 경제도시국 건설관리과 관계자와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 경기도의회 양운석·박명수·황세주 도의원, 지역맞춤형 통합 하천사업 논의  © 경기도의회



이날 논의 자리에서 시 관계자는 안성시 승두천 지역맞춤형 통합하천사업의 사업개요(사업추진 배경 및 필요성), 기대효과와 유지관리방안 등에 대해 설명하고, 승두천 외에 다른 하천에 대해서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지역발전의 거점 역할 및 수변공간 조성이 시급한 우리시 공도 도심에 위치한 승두천을 대상으로 공모한 환경부 사업인 지역맞춤형 통합하천사업에 선정이 절실히 필요함을 강조했다.

이에 양운석·박명수·황세주 의원은 현대사회의 패러다임에 맞춰 안성의 하천이 친수공간으로 시민들에게 자유롭게 휴식, 관광, 여가 등을 즐길 수 있는 그런 여유로운 공간으로 제공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주민과의 소통과 협력으로 다양한 계층의 목소리를 반영해 안성 시민 모두 다함께 살기 좋은 안성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안성시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하천 정비사업에 관심을 가져 시민들에게 편안한 하천 공간을 제공하고자 노력할 것이며, 지역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지역맞춤형 통합 하천사업은 안전하고 깨끗한 친수공간 조성을 목적으로 하천과 문화공간, 지역 기반을 융합한 친환경 하천수변공원을 조성하는 환경부, 도내 시군과 협력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한편, 이번 사업으로 하천 속에서 자연과 문화를 즐길 수 있고, 호수관광벨트사업 등의 계획과 네트워크 구축으로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 관광 인프라 확대, 지역 역사·문화를 연계한 친수여가공간 조성으로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