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경기꿈의학교와 몽실학교가 하나 되는 새로운 □학교 이름 공모

9월 22일까지 메타버스, 설문 등을 통해 경기교육 공동체 누구나 참여 가능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9/15 [09:02]

경기도교육청, 경기꿈의학교와 몽실학교가 하나 되는 새로운 □학교 이름 공모

9월 22일까지 메타버스, 설문 등을 통해 경기교육 공동체 누구나 참여 가능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9/15 [09:02]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임태희)이 경기꿈의학교와 몽실학교가 하나 되어 새롭게 시작하는 미래교육 플랫폼 이름을 922일까지 공모한다.

이번 공모는 새로운 학교의 가치를 경기교육 공동체 구성원들과 함께 만들어 가고자 마련했다.

이 학교는 지역과 함께 학생이 스스로 길을 찾아 새로운 시도, 색다른 도전을 통해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나침반 역할을 하며, 학교 안팎에서 학생들의 미래역량을 키우는 교육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역 사회는 체험활동, 자유학기제와 같은 학교 교육활동과 창업 인큐베이팅 프로젝트 등을 직접 연계하는 방식으로 참여한다.

이름 공모는 경기교육 공동체라면 학생, 학부모, 교직원 등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응모를 희망하는 사람은 응모기간에 메타버스(bit.ly/2022future-edu)나 설문지(bit.ly/2022future-edu2)를 통해 한 개의 이름을 제출하면 된다.

한편 최종당선작은 심사를 통해 106일 도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며, 우수 작품은 시상한다.

도교육청 김희정 방과후교육과장은 새롭게 시작하는 학교 명칭 공모는 자율·균형·미래의 경기교육 가치를 널리 공유하고 실천하는 첫걸음이라며 지역과 함께 미래교육을 펼쳐나간다는 의미를 담은 명칭이 선정될 수 있도록 교육공동체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9월 22일까지 메타버스, 설문 등을 통해 경기교육 공동체 누구나 참여 가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