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순식 정의당 경기도지사 후보, ‘반의 반값 아파트’ 등 주거공약 발표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2/05/22 [13:49]

황순식 정의당 경기도지사 후보, ‘반의 반값 아파트’ 등 주거공약 발표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2/05/22 [13:49]

황순식 정의당 경기도지사 후보가 지난 22반의 반값 아파트를 핵심 주거공약으로 내세우고, 도민들의 주거 안정을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 황순식 정의당 경기도지사 후보, ‘반의 반값 아파트’ 등 주거공약 발표  © 경기도지사 후보 황순식



황 후보는 이날 환매조건부-지분공유형 주택 유형인 반의 반값 아파트를 핵심공약으로 발표했다.

 

반의 반값 아파트란 개인과 공공이 집값을 50%씩 부담하고, 권리도 50%씩 나눠 갖는 주택으로, 건설 원가로 분양하고 지분을 공공과 반으로 나눈다면 시세의 1/4 정도로 내 집 마련이 가능한 모델이다.

 

황순식 후보는 반의 반값 아파트를 개인이 매도를 원할 시, 공공이 매수를 보장해 개인의 매도 부담은 없애고, 공공은 매수한 아파트를 또 다시 무주택자 개인에 반의 반값 아파트로 공급할 수 있어 선순환이 가능한 주택 모델이라고 밝혔다.

 

황 후보는 “‘반의 반값 아파트는 대선 당시 여러 후보들이 제안한 주택 공급 유형 중 합리적이고 실현 가능한 모델을 합친 개념이라고 설명하며, “‘반의 반값 아파트를 통해 도민의 주거 안정을 획기적으로 도모할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또 공공주택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신혼부부와 청년, 무주택자들에게도 월세와 전세보증금 이자를 지원해, 주거비 부담에서 사각지대가 없는 경기도를 만들 것을 약속했다.

 

이밖에도 1기 신도시 재건축 공공지원기관 설립, 노후주택 그린리모델링 지원, 탄소배출과 재건축 연계 등의 기후위기 대응과 그린 리모델링을 위한 공약들도 포함되어 눈길을 끌었다.

 

 

2022522 

 

황 순 식 정 의 당 경 기 도 지 사 후 보 선 거 대 책 위 원 회

  • 도배방지 이미지

황순식 정의당 경기도지사 후보, ‘반의 반값 아파트’ 등 주거공약 발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