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수지구, 시 경계 두 곳에 표지판 교체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7/31 [12:40]

용인시 수지구, 시 경계 두 곳에 표지판 교체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7/31 [12:40]

용인시 수지구는 29일 시 경계인 수원시 영통구에서 수지구 상현동으로 향하는 진고개통로, 하동통로 두 곳에 용인에 들어왔음을 알리는 시 경계 안내 표지판을 교체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수지구, 시 경계 두 곳에 표지판 교체  © 용인시 수지구



 

시의 관문인 두 통로의 표지판을 개선해 운전자에게 용인에 들어왔음을 알리고 주민들의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서다.

 

기존에 부착되어 있던 표지판은 크기가 작아 시인성이 떨어진다는 의견이 있었다.

 

이에 구는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표지판의 서체를 새로 디자인하고, ‘용인지속가능한 친환경 경제자족도시문구를 함께 넣었다.

 

구 관계자는 통로를 오가는 운전자들이 잘 볼 수 있도록 새 표지판을 설치했다앞으로도 시민들이 자긍심을 갖고 생활할 수 있도록 세심히 살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수지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