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다함께돌봄센터’8호점 개소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7/20 [12:37]

용인시,‘다함께돌봄센터’8호점 개소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7/20 [12:37]

용인시가 20일 수지구 성복동 성복역롯데캐슬클라시엘에다함께돌봄센터’ 8호점을 열었다.

▲ 용인시,‘다함께돌봄센터’8호점 개소  © 용인시



 

다함께돌봄센터는 학교 돌봄교실만으로 부족해 발생하는 돌봄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기 위해 시가 지난 2019년부터 설치하고 있는 곳으로 돌봄 교사가 상주해 아동 보호는 물론 숙제, 독서, 놀이 등 다양한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개소한 8호점은 아파트 내 주민공동시설 295.9를 리모델링 해 공간을 만들었다. 돌봄 교사 3명이 상주하며 방학 기간에는 오전 9시부터, 학기 중에는 오후 1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한다.

 

6~12세의 초등학생은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맞벌이, 한부모,저학년, 다자녀 가정 등에게 우선 입소할 기회를 준다.

 

시는 올해 하반기 중 수요를 조사하고 다함께돌봄센터 3개소를 추가 설치해 총 11개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아이들을 마음 놓고 편하게 양육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다함께돌봄센터를 지속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라면서 앞으로도 돌봄이 필요한 가정을 위해 지원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에 수지구에 개소한 8호점을 포함해 수지구 2, 처인구 3, 기흥구 3곳 등 총 8곳의 다함께돌봄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