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수지구 도서관, 리모델링 전 4주간 2배 대출 서비스 시행

- 기존 7권에서 14권까지 확대…임시휴관으로 인한 시민 불편 최소화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7/19 [16:11]

용인시 수지구 도서관, 리모델링 전 4주간 2배 대출 서비스 시행

- 기존 7권에서 14권까지 확대…임시휴관으로 인한 시민 불편 최소화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7/19 [16:11]

용인시 수지도서관은 오는 27일부터 하반기 예정된 임시휴관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에 대비해 2배 대출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 용인시 수지구 도서관, 리모델링 전 4주간 2배 대출 서비스 시행  © 용인시 수지구



 

수지도서관은 내부 리모델링 공사에 착수, 다음달 23일부터 내년 3월까지 임시휴관에 들어간다.

 

이에 수지도서관은 오는 27일부터 다음달 22일까지 4주간 기존 7권에서 14권까지 도서 대출 서비스를 확대 시행한다.

 

반납기한은 재개관 후 한 달 이내까지 약 8개월 연장되며, 휴관 기간 중 반납을 원하는 이용자는 도서관 1층에 비치된 무인 반납함이나 관내 타 도서관에 반납하면 된다.

 

휴관 기간 동안 도서 대출을 원하는 이용자는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희망도서 바로대출을 신청해 수지문고, 수지문고(학원점), 한솔문고 등 인근 지역 서점에서 도서를 받으면 된다.

 

또 다음달 성복역, 죽전역, 기흥역, 보정동 주민센터, 신봉동 주민센터에 설치 예정인 스마트 도서관이나 인근 상현도서관, 죽전도서관을 이용하면 된다.

 

도서관 관계자는 대출 서비스 확대로 도서 이용 불편을 해소하고, 반납일을 장기간 연장함으로써 휴관에 따른 시민들의 불편을 조금이나마 감소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많은 이용을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수지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