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2021년 지방체육진흥 공모사업 선정 국비 확보

직장운동경기부 5개 팀과 용인시청씨름단에 총 1억9000만 원 지원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7/19 [16:08]

용인시, 2021년 지방체육진흥 공모사업 선정 국비 확보

직장운동경기부 5개 팀과 용인시청씨름단에 총 1억9000만 원 지원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7/19 [16:08]

용인시가 ‘2021년 지방체육진흥 공모사업에 선정돼 총 19000만 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 용인시, 2021년 지방체육진흥 공모사업 선정 국비 확보  © 용인시



 

문화체육관광부와 대한체육회가 지난달 직장운동경기부 육성을 위해 진행한 공모사업에서 용인시 직장운동경기부 소속 육상·검도·볼링·유도·태권도 5팀과 용인시체육회 소속 용인시청씨름단이 선정돼 19000만 원의 국비를 지원받게 됐다.

 

시는 확보한 예산을 장비 및 의료 용품 구입과 국내외 전지훈련, 대회출전 비용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훈련 상황 속에서 이번 국비 확보는 선수들의 사기진작과 경기력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시는 직장운동경기부 활성화 및 운영개선을 위해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앞으로도 선수들이 기량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 직장운동경기부는 지난 4볼링팀의 장하은 선수가 국가대표, 심의진 선수가 국가대표 후보로 선발되고 용인시청씨름단은 지난 10일 박정의 선수가 한라장사로 등극하는 등 용인시의 위상을 높이며 선전을 이어가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