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자활근로사업 참여자, 코로나19 극복위해 힘보태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6/14 [16:48]

용인시 자활근로사업 참여자, 코로나19 극복위해 힘보태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6/14 [16:48]

용인시의 자활근로사업 참여자들이 코로나19 자가격리자에게 비상식량을 전달하는 일에 동참하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힘을 보태고 있다.

▲ 용인시 자활근로사업 참여자, 코로나19 극복위해 힘보태  © 용인시



 

용인지역자활센터는 저소득층의 일자리 제공과 자립을 돕기 위해 물, 청소, 분식, 간병, 편의점 등 15개 분야의 자활근로사업단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10일부터 시작된 비상식량 전달에는 정부양곡을 배송하는 일을 하고 있는 물류배송사업단 14명이 참여해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에서 지원하는 자가격리자용 비상식량 150세트를 관내 150명의 자가격리자에게 배송하고 있다.

 

물류배송사업단은 앞서 지난 3월에도 자가격리자용 비상식량 500세트를 500명의 자가격리자에게 직접 전달하며 부족한 일손을 도왔다.

 

센터 관계자는 용인시의 자활근로사업 참여자들이 정부 지원에만 안주하지 않고 서로 화합해 근로하고 봉사하는 모습이 좋은 본보기가 되고 있다앞으로도 자활근로사업단 운영을 통해 저소득층의 취업과 창업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