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장관, 올해 2학기 전면등교 제안

교육감협의회 회장,「(가칭)국가교육회복 프로젝트」제안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5/30 [15:30]

교육부 장관, 올해 2학기 전면등교 제안

교육감협의회 회장,「(가칭)국가교육회복 프로젝트」제안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5/30 [15:30]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회장 최교진, 이하 협의회)지난 26일 열린 교육부장관-전국 시도교육감 영상 간담회에서 2학기 전면등교 추진 및 방역강화 방안과 (가칭)국가교육회복 프로젝트에 대해 논의했다.

▲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회장 최교진, 이하 협의회)는 지난 26일 열린 ‘교육부장관-전국 시도교육감 영상 간담회’에서 2학기 전면등교 추진 및 방역강화 방안과 「(가칭)국가교육회복 프로젝트」에 대해 논의했다.   ©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이날 회의에서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올해 1학기에 수도권 학교학생과 특성화고등학교 학생들의 등교 확대, 2학기 전까지 교직원의백신 접종 완료, 2학기부터 거리두기 단계 조정에 맞추어 학생들의 전면 등교 추진 등을 제안하였다.

이에 대해 시도교육감들은 필요한 조치임을 동의하고 방역강화에 같이 힘을 모으기로 하였다. 대신 상황에 맞게 교육청이나 학교에서 자율적으로부분 등교 및 원격수업 전환을 유연하게 운영할 수 있도록 하자는 의견을제시했다.

또한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최교진 회장은 513일 임원회의 결과에 따라코로나 19로부터의 학습결손을 극복하고 심리정서 회복 및 사회성 회복을 위한 (가칭)국가교육회복 프로젝트추진을 교육부와 시도교육감들에게 제안했다.

(가칭)국가교육회복 프로젝트20217월부터 2022년 말까지17개 시도교육청과 교육부를 중심으로 국가교육회복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관련 중앙부처, 대학교, 지역사회 등과 협력하여, 학생들의학습결손 해소지원, 심리정서적 지원, 신체활동 강화 지원, 사회성 회복 지원 등 다양한학생지원 사업을 전국적으로 추진하는 것으로 향후 추진위원회에서 세부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라고 최교진 회장은 설명했다.

이에 대해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가칭)국가교육회복 프로젝트추진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며, 오늘 회의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시도교육청과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시도교육감들은 교육회복의 기본 취지에 대부분 공감하였으나, 이미 교육청에서 추진하고 있는 학력지원 및 심리정서 지원 상황을 적극 고려하여 교사들의 부담을 최소화하는 방식이 검토되어야 한다는 점과, 나아가환경생태교육 강화나 학급당 학생수 감축 등 좀더 근본적인 대책이 우선되어야 한다는 제안도 있었다. 이에 협의회는 추후 각 시도교육청의 의견을좀더 수렴하여 추진하기로 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