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자원순환사회 실현 위한 포럼 개최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4/22 [18:14]

용인시, 자원순환사회 실현 위한 포럼 개최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4/22 [18:14]

용인시는 22일 시청 컨벤션홀에서 백군기 시장을 비롯해 관련 부서 및 분야별 전문가, 시민이 참석한 가운데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한 포럼을 개최했다.

▲ 용인시, 자원순환사회 실현 위한 포럼 개최  © 용인시



 

이날 포럼은 시가 지난달부터 추진하고 있는 생활폐기물 감량화 동참 프로젝트-쓰레기 제로 마을실험실의 정보를 공유하고 인식을 같이하기 위해 실시했다.

 

포럼은 박승현 전 서울문화재단 본부장을 좌장으로 고재경 경기연구원 박사와 김미화 자원순화사회연대 이사장이 발제자로 참여해 발제와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고재경 박사는 기후위기와 그린뉴딜에 대한 주제를 가지고 탄소중립을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의 중요성과 기후 위기에 대응할 수 있는 정책 발굴의 필요성 등에 대해 이야기했다.

 

김미화 이사장은 용인시 탄소중립 사회 만들기를 주제로 각 국가와 타 지역에서 진행하고 있는 생활폐기물 제로화 사업에 관한 사례를 소개했다.

 

특히 시의 사례로 고기동 에코컨서번시와 동천동 용기내가게, 상현1동 주민자치위원회에서 실천하고 있는 다양한 활동이 소개됐다.

 

이어 발제자와 참여자들이 자유토론을 통해 생활폐기물을 줄이기 위한 실천방안과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방법 등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백군기 시장은 이번 포럼이 지속가능한 미래 세상을 향해 나아가는 디딤돌이 되길 기대한다앞으로도 민과 관이 함께 노력해 탄소저감, 자원순환 사회를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