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김남국 의원 “세월호 참사, 잊지 않고 기억할 것”

16일 세월호참사 7주기…김 의원, 안산 화랑유원지에서 열린 기억식 참석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1/04/17 [19:39]

국회 김남국 의원 “세월호 참사, 잊지 않고 기억할 것”

16일 세월호참사 7주기…김 의원, 안산 화랑유원지에서 열린 기억식 참석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1/04/17 [19:39]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안산단원을)은 지난 16일 안산시 화랑유원지에서 열린 세월호참사 7주기 기억식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 국회 김남국 의원 “세월호 참사, 잊지 않고 기억할 것”  © 김남국의원실

 

기억식은 세월호참사 7주기를 맞이해 4.16 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와 4.16재단 주관으로 방역수칙을 준수한 채 진행됐다.

 

김남국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더불어민주당 사회적참사TF 위원들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어 4월 임시국회에서 세월호 특검 출범과 대통령기록물 자료제출 요구안 및 세월호참사 피해구제법 등을 통과시키겠다고 다짐했다.

 

사회적참사TF는 세월호특검 관련 국민의힘이 특검 위원을 추천한 것을 두고 늦었지만 다행이라면서 이제라도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에 협조하여 특검을 출범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모든 사안과 혐의자들을 철저시 수사하여 성역없는 진상규명을 위해 앞장서겠다면서 특별검사 임명을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또한 세월호참사 희생자를 잊을 수 없다면서 철저한 진상규명과 희생자에 대한 최소한의 지원부터 출발하겠다고 밝혔다.

 

안산단원을 국회의원이자 더불어민주당 사회적참사TF 위원으로 활동 중인 김남국 의원은 자신의 SNS를 통해 진실은 여전히 어둠에 놓여있다면서 세월호참사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의힘 지도부가 5년 만에 세월호참사 추모식에 참석하는 것을 두고 세월호참사 진상규명과 피해지원을 위한 전향적인 태도 변화를 촉구했다.

 

한편 김 의원은 지난해 11월 세월호참사 피해자의 범위를 확대하고 참사 피해자를 지원하는 내용을 담은 4·16세월호참사 피해구제 및 지원 등을 위한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한 바 있다. 해당 법안은 현재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에 계류 중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16일 세월호참사 7주기…김 의원, 안산 화랑유원지에서 열린 기억식 참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