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의회 김진석 의원, 용인시 필수노동자 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대표발의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1/04/11 [16:19]

용인시의회 김진석 의원, 용인시 필수노동자 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대표발의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1/04/11 [16:19]

 

용인시의회 김진석 의원(원삼·백암·양지면,동부동/더불어민주당)이 대표발의한 용인시 필수노동자 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이 지난 9일 제254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가결됐다.

 

▲ 용인시의회 김진석 의원(원삼·백암·양지면,동부동/더불어민주당)  © 용인시의회



이 조례안은 재난상황에서 시민의 안전과 일상 유지를 위해 대면업무가 불가피한 필수업종에 종사하는 필수노동자가 안전하고 안정적인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보호·지원함으로써 이들이 존중받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고 시민생활 안정과 재난극복에 기여하고자 제정됐다.

 

필수노동자란 기본적인 사회기능 유지를 위해 대면업무 등 근로의 지속성이 필요한 필수업종에서 근로를 하는 노무제공자를 말한다.

 

주요 내용은 재난극복과 사회기능의 원활한 운영에 도움이 되도록 필수노동자의 안전 및 건강을 보호하고, 근무환경 및 처우수준을 개선하기 위해 필요한 시책 수립·시행 5년마다 필수노동자 보호 및 지원을 위한 기본계획 수립·추진 용인시필수노동자지원위원회 설치 등이다.

 

김진석 의원은 조례의 제정으로 의료, 돌봄, 복지, 안전, 물류, 운송, 교육 등 사회 기능 유지를 위해 불가피하게 대면업무를 하는 근로자들의 근무 환경, 처우 수준 등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의회 김진석 의원, 용인시 필수노동자 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대표발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