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경부선철도변 미세먼지차단 생태숲 조성 철도공단과 오산대역 인근 생태숲 1.5ha조성 협약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4/06 [14:21]

오산시 경부선철도변 미세먼지차단 생태숲 조성 철도공단과 오산대역 인근 생태숲 1.5ha조성 협약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4/06 [14:21]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제76회 식목일을 맞아 국가철도공단 수도권본부와 함께 ‘2021년 오산시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사업본격 추진을 위한 합동 나무심기 행사를 오산대역 주변 유휴지에서 42일 개최했다.

▲ 오산시 경부선철도변 미세먼지차단 생태숲 조성철도공단과 오산대역 인근 생태숲 1.5ha조성 협약  © 오산시



 

오산시는 생활권 미세먼지 유입 차단 및 쾌적한 녹지공간 조성을 위하여 오산대역 인근 완충녹지 및 철도변 유휴부지 일대에 도심속 생태숲 1.5ha를 조성 예정으로, 지난 3월 국가철도공단과 ‘2021년 오산시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이날 행사에는 오산시와 국가철도공단 관계자 50여명이 사업지내에 목련 등 수목 100여주를 함께 식재하며 금년도 추진되는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사업이 6월 완료되면 철도변 선형 숲 조성으로 도시열섬현상 완화 및 철도 소음 감소를 통해 녹색도시와 친환경도시 조성에 한걸음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