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취약계층 생활환경 개선 청소‧세탁 서비스 지원

처인구, 처인장애인복지관 연계 홀로어르신‧장애인 등 270가구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3/25 [15:25]

용인시 처인구 취약계층 생활환경 개선 청소‧세탁 서비스 지원

처인구, 처인장애인복지관 연계 홀로어르신‧장애인 등 270가구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3/25 [15:25]

용인시 처인구는 25일 홀로어르신, 장애인, 저소득가정 등 취약계층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무료 청소세탁서비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 용인시 처인구 취약계층 생활환경 개선 청소‧세탁 서비스 지원  © 용인시 처인구



 

이 서비스는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예치금을 활용해 지원하는 것으로 처인장애인복지관과 연계해 운영한다.

 

우선 클린하우스-청소서비스는 거동이 불편한 홀로 어르신이나, 중증장애인, 저소득 가정의 생활환경을 개선할 수 있도록 청소, 정리수납, 소독 방역을 지원하는 것이다.

 

올해는 70가구를 선정해 지원할 예정으로 대상 가정의 형편에 따라 청소, 정리수납, 소독방역 등의 서비스를 복합적으로 제공한다.

 

무료 세탁서비스는 대상 가정의 세탁물을 수거한 후 세탁건조해 각 가정으로 배달해 주는 서비스다. 올해는 중증장애인, 홀로어르신 가정 등 약 200가구에 서비스를 지원한다.

 

청소세탁 서비스를 이용하려는 가정에선 가까운 읍동 행정복지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나이, 장애 정도, 소득액 등의 우선 순위를 고려해 대상자를 선정한다.

 

구 관계자는 주거 취약계층이 가정에서 안정을 찾고 자립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생활환경 개선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처인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