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아동·여성안전지역연대 운영위원회 개최
아동과 여성이 안전한 수원시 만들 방안 모색
김리나 기자
광고

수원시는 12일 시청 상황실에서 아동과 여성이 안전한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을 위한 아동·여성안전지역연대 운영위원회를 열었다.

 

▲ 이한규 수원시 제1부시장과 운영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수원시민신문

 

운영위원회에는 위원장 이한규 수원시 제1부시장을 비롯해 수원시의회 의원, 수원교육지원청·여성폭력 관련 시설·아동보호 시설 등 아동 관련 기관·시설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위원들은 폭력을 예방하기 위해 관계기관들이 적극적으로 교류·협력하고, 폭력으로부터 안전한 수원시를 만들기 위해 아동·여성지역연대가 더욱 적극적으로 역할을 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아동·여성안전지역연대는 지난 한 해 동안 초··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성폭력·가정폭력·성매매예방교육을 시행하고, 폭력 예방 캠페인을 전개했다. 21개 초등학교 주변 아동안전지도를 제작했다.

 

이한규 제1부시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수원시 아동·여성 지역연대는 수원시 공무원, 의사, 교육지원청·경찰서·아동·청소년 보호기관, 여성보호 기관 관계자 등 20여 명으로 구성돼 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3 [11:08]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