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문화재단, 오케스트라 단원 확충 완료
아동·청소년의 문화예술활동 활성화를 위하여
김리나 기자
광고

()오산문화재단은 아동·청소년의 문화예술활동 활성화를 위하여 꿈의 오케스트라 오산’, ‘물향기 엘 시스테마 오케스트라’, ‘기타오케스트라’ 3개 오케스트라 총 192명으로 구성하여 운영하고 있다.

 

▲ 오산문화재단, 오케스트라 단원 확충 완료     © 수원시민신문

 

오케스트라는 아동·청소년들의 공동체적 인성함양과 자존감배양을 위해 오산시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신규단원을 모집 완료하였다. ‘꿈의 오케스트라 오산은 신규단원 19, ‘물향기 엘 시스테마 오케스트라28, ‘청소년 기타 오케스트라13명 등 총 60명을 선발하여 오케스트라 참여기회를 대폭 확대하였다.

 

확대한 배경에는 오케스트라 운영 취지에 부합한 단원의 확보와 향후 수준별 교육을 통한 연주능력의 질적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작년보다 많은 인원을 선발하였다. 신규단원으로 선발된 단원들은 정규수업은 물론 정기연주회, 오산시 대표축제 연주활동, 찾아가는 음악회, 여름캠프 등 다양한 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꿈의 오케스트라 오산은 재단이 정부 지원 사업 공모 신청을 통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지난 20145월 창단되어 운영 중이다. 현재 초·중학교 학생 80명으로 구성된 꿈의 오케스트라 단원들은 음악공동체 안에서 상호 협력과 조화를 통해 인성 배양과 성취감, 자신감을 얻어 미래에 대한 희망을 배우고 있다.

 

물향기 엘 시스테마 오케스트라는 지난 2011년 창단되어 올해로 8년차 운영 중인 사업이다. 교육부 지원 사업으로 시작되었던 물향기 엘 시스테마는 2017년 사업이 재단으로 이관되면서 보다 전문적인 운영체계를 마련하여 운영되고 있다. 특히 올해의 경우 사회취약계층을 중심으로 20명의 신규단원을 선발하였다. 현재 51명의 단원으로 베네수엘라 엘 시스테마 교육철학을 바탕으로 단원들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청소년 기타 오케스트라는 16년 오산문화재단과 삼익문화재단·삼익악기와 MOU체결을 통해 기부 받은 통기타의 활용과 청소년들이 좀 더 쉽게 문화예술 활동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20174월에 창단되었다. 올해의 경우 클래식 기타를 구입하면서 단원들의 음악적 역량을 넓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오산문화재단 관계자는 오케스트라 취지에 부합한 단원을 확보하고 보다 짜임새 있는 운영을 위해 단원을 확충하였으며, 음악을 통한 공동체 의식 및 올바른 인성 함양을 위해 오케스트라 사업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지역문화예술의 저변확대를 도모해 나아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3 [08:06]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문화재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