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 기흥동, 삼성전자 기흥사업장과 행복홀씨 협약
조정경기장~기흥호수공원 제방 2㎞구간 환경정화 추진키로
김리나 기자
광고

용인시 기흥구 기흥동은 관내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직원 50여명이 이달부터 월1회 이상 조정경기장~기흥호수공원 제방 2구간에서 환경정화활동을 펼친다고 밝혔다.

▲ 용인시 기흥구 기흥동, 삼성전자 기흥사업장과 행복홀씨 협약     © 수원시민신문

 

이는 공원 등 일정구간을 민간단체나 기업 등에 입양해 자발적으로 환경을 정화하고 꽃길 가꾸기를 추진토록 하는 행복홀씨 입양사업으로 추진된다.

이를 위해 기흥동과 삼성전자 기흥사업장은 지난 6일 동 주민센터에서 행복홀씨 입양사업 업무 협약을 맺고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기흥동은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직원들이 조정경기장~기흥호수공원 구간서 1년간 자율적인 정화활동을 추진토록 입양구간을 정해주고 필요한 행정 지원을 한다.

삼성전자 기흥사업장은 월1회 이상 구간 내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하고 꽃가꾸기를 실시해 지역명소를 만들어간다. 직원들은 지난 6일부터 오는 20일까지 15일간 해당 구간서 잡초를 제거하고 쓰레기 수거를 실시하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행복홀씨 입양사업을 통해 깨끗한 기흥동 만들기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앞으로 적극적인 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행복홀씨 입양사업은 행정안전부 주관 아래 2015년부터 시작된 국토청결사업으로 용인시에서는 2016년부터 읍면동별로 추진되고 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09 [22:49]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