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수원복합체육시설' 기공식 … 2021년 완공 예정
국제규격 아이스링크와 컬링장·수영장·실내체육관 갖춰, 시민 생활체육 공간 기대
김리나 기자
광고

수원시가 26일 광교호수공원 행복한 들에서 시민 생활체육의 중심이 될 수원복합체육시설’(가칭) 기공식을 열었다.

▲ 수원시, '수원복합체육시설' 기공식 … 2021년 완공 예정     © 수원시민신문

이날 행사에는 500여 시민과 수원시 아이스하키 유소년팀 선수들을 비롯해 염태영 수원시장,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 김진표(수원시 무박광온(수원시 정) 국회의원 등이 참석했다.

염태영 시장은 인사말에서 기왕 만드는 거 제대로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에 당초 건물 하나에 아이스링크, 수영장, 체육관을 모두 넣으려던 계획을 변경해 2개의 건물로 짓기로 했다아이스링크, 컬링장, 수영장, 실내체육관 등을 갖춘 수원복합체육시설을 시민 모두가 누릴 수 있는 최고의 생활체육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기공식을 축하하기 위해 이날 행사장을 찾은 노태강 차관은 수원시가 국제규격을 갖춘 아이스하키 경기장을 포함한 복합체육시설을 건설하고, 국내 최초의 여자 아이스하키팀을 창단하기로 한 것에 대해 수원시민에게 감사드린다문체부도 수원시가 우리나라 동계 스포츠 발전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수원시가 광교호수공원 내 부지(영통구 하동 1026, 1026-1)에 건립할 수원복합체육시설은 빙상센터 1개 동과 다목적체육관 1개 동으로 이뤄진다. 40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2021년 상반기 완공 예정이다.

빙상센터에는 관람석 3000석 규모의 아이스하키 주경기장과 보조경기장, 평창동계올림픽 이후 동호인 스포츠로 인기를 얻고 있는 컬링 경기장이 들어선다. 시는 아이스링크를 올 하반기 창단할 수원시청 여자 아이스하키팀의 훈련·경기 장소로 제공하고, 시민을 위한 스케이트장으로도 개방할 계획이다.

다목적체육관은 관람석 500개를 갖추고 50m 레인 10개를 만들 수 있는 수영장과 다양한 실내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체육관, 휴게·편의시설로 이뤄진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3/26 [19:36]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