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 사랑한 행궁동, 그 골목을 함께 걷다 ”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사전 예약
김리나 기자
광고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흥식)은 행궁동 골목에 남아 있는 역사에 스토리를 접목시킨 ‘행궁동 왕의 골목여행’ 프로그램을 마련,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행궁동 왕의 골목여행’은 행궁동 등 화성행궁 인근의 골목 구석구석에 숨겨진 역사 및 이야기를 골목해설사와 함께 들을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모두 3가지 코스로 1시간에 마무리 된다.

 우선 첫 번째 길은 화성행궁에서 출발해 신풍초~화령전~생태교통마을~벽화골목~수원전통문화관~장안문~화서문~나혜석 다전골목~화성행궁으로 돌아오는 코스다.

 두 번째 코스는 화성행궁~이아터~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북수동성당~팔부자문구거리~화홍문~수원화성박물관~여민각~화성행궁으로 돌아오는 코스이고,
 화성행궁~공방거리~한데우물길~사랑방손님과어머니 촬영장소~팔달사~팔달문~팔달시장~통닭거리~여민각~화성행궁으로 돌아오는 세 번째 코스이다.

 대상은 5명부터 15명까지로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사전 예약을 한 뒤 골목해설사와 함께 투어를 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다.

 한편, 오는 4월부터는 기존 코스 외에 공예 또는 문화 체험을 할 수 있는 코스가 추가되어 시범 운영될 예정이다. 체험프로그램은 약 30분 ~ 60분 정도 소요되며, 해설과 더불어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까지 경험해 볼 수 있다. 체험프로그램이 포함된 코스는 1시간 30분 ~ 2시간 정도 소요된다. 체험료는 5천원에서 1만원이다.
문의 : 관광사업부 관광마케팅팀 031-290-3564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3/15 [09:22]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문화재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