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정 경기도교육감 "교육자치, 인식과 행동이 제도보다 먼저다 ”
2일, 이재정 교육감‘경기교육 간부 워크숍’에서 특강
김영아 기자
광고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22일 성남 국립국제교육원에서 진행 중인 교육자치 강화를 위한 경기교육 간부 워크숍 에서 특강을 하고, 참가자들과 소통의 시간도 가졌다.

▲ "교육자치, 인식과 행동이 제도보다 먼저다 ”     © 수원시민신문


이번 워크숍은
교육부 권한 배분에 따른 교육자치 실현의 동력 확보를 위해 마련했으며, 22~3일 경기도교육청 소속 4급 이상 일반직 간부 직원 7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 교육감은 교육 자치와 경기교육의 방향을 주제로 한 특강에서 교육자치의 핵심은교육의 중심에 학생을 바로 세우는 것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학생들의 진로 고민을 덜어주는 일이 교육자치의 실마리가 될 것이라면서, “모든 교육의 문제는 학생중심의 해석으로 풀어가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교육자치의 실현을 위해서는 인식, 행동, 제도가 필요하지만, 제도는 교육혁신에 대한 인식의 변화와 실천을 거드는 최소의 장치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교육자치정책협의회를 통해 학교의 교육 시계에 맞춘 교육부의 재정지원 사업 전면 개편, 학교의 창의적 학사운영 보장 및 행정부담 경감, ·도교육청 조직·인사 운영 및 평가의 자율성 확대 등을 논의한 만큼, 경기교육의 중책을 맡은 여러분이 현장의 다양한 관점을 고려하여 교육자치를 강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끝으로 무엇을 가르치려하지 말고 학생들에게 동기를 만들어 주라는 토마스 프레이 박사의 말을 인용하며, “미래교육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성과보다 성장교육, 여러 요소들을 결합하는 융합교육, 무한한 상상교육 등 교육의 변화가 필요한 만큼, 교육 자치를 통해 실현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워크숍에서는 특강 외에도 중등 교육 권한 배분에 대한 이해, 지방교육자치 사무이양의 현황과 과제 등 주제 발표, ‘4차 산업혁명과 교육을 주제로 한 포럼, 교육 자치 실현을 위한 기관별 역할 및 협업 방안에 대한 분임토의 등을 실시한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2/02 [18:58]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