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3선 도전 선언
9일 수원시청 중회의실, 기자들과의 대화에서
김삼석 기자
광고
 
▲ 3선 도전을 선언하는 염태영 수원시장. 

염태영 수원시장이 3선 도전을 지난 9일 공식화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이 3선 도전을 선언했다. 9일 오전 수원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기자들과의 신년 대화에서다.

 

염 시장은 시청 중회의실에서 신년브리핑 기자회견에서 시대를 거스를 수 없는 지방분권의 대역사를 수원을 통해서 이룩하는 것이 가장 큰 소망이기 때문에 3선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그는 " 오랜 고민 끝에 수원에서 '더 큰 수원'을 완성하는 것이 소명이고 과제라는 결론을 내렸다"며 "수원의 도시경쟁력을 통해 한국사회 리모델링의 촉매제를 만드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염 시장은 “지난 가을부터 제 입장에 대한 많은 요구를 받아왔다”며, “저는 처음부터 시작한 것이 수원시장이고 다른 영역에 대해 생각해 본 것 없다”고 말했다.

염 시장은 또한 “수원은 125만 광역보다 더 큰 지자체다. 이렇게 큰 수원호에는 뱃길을 아는 선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염 시장은 “지방분권 개헌이 닥쳤듯이, 지자체에서 중앙정부 카운터 파트너가 돼 줄 구심점 역할을 할 사람이 필요하다”며 “무엇보다 민선5, 6기를 해오는 동안, 7년 동안 야당 시장으로 갖은 압박과 어려움 겪었다. 중앙정부의 누구하고도 소통하기 어려웠다”고 말했다.

염 시장은 이어 “새 정부 들어서 저로서는 더 큰 수원을 만들 절호의 호기를 맞았다. 더 큰 수원을 완수하기 위해서도 힘있는 리더가 필요하다”며 “7년 경험을 바탕으로 더 큰 수원 완성을 위해 제가 피할 수 없는 길이라고 생각해 3선에 나서는 것으로 정리했다”고 강조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11 [17:54]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염태영, 수원시장, 3선도전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