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화성문화제, '경기관광 대표 축제' 선정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18 문화광광축제' 후보로 추천
김영아 기자
광고

수원화성문화제가 경기도·경기관광공사가 주관하는 경기관광 대표 축제로 선정됐다.

 

▲ 제54회 수원화성문화제 폐막 공연     © 수원시민신문

 

경기관광 축제경기도 10대 축제를 확대해 올해 처음 도입했다. 경기도는 도내 지자체들이 개최하는 축제를 대표’, ‘우수’, ‘유망3등급으로 구분해 선정하고, 축제 예산 등을 단계별로 차등 지원할 계획이다.

 

수원화성문화제는 가장 높은 등급인 대표축제로 선정됐다. 경기도는 대표 축제 5, 우수 축제 3, 유망 축제 7개를 선정했다. 경기도는 수원화성문화제를 비롯한 대표·우수 축제 8개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2018 문화관광축제후보로 추천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지난달 28지역축제 심의위원회를 열고, 도내 15개 지역축제를 대상으로 11개 항목을 평가해 축제 등급을 선정한 바 있다.

 

지난 922~24일 열린 54회 수원화성문화제에는 관광객 75만여 명이 찾았다. 올해 축제는 지난 3월 출범한 시민추진위원회가 프로그램을 제안하고 기획해 시민 주도형 축제로 거듭났다. 시민추진위원회가 제안한 프로그램 10, 시민공모로 선정한 프로그램 5개 등 15개 시민참여 프로그램이 운영됐다.

 

수원화성문화제의 가장 큰 볼거리인 정조대왕 능행차’(923~24)는 서울 창덕궁에서 화성시 융릉에 이르는 59.2구간에서 완벽하게 재현됐다. 창덕궁에서 융릉까지 완벽 재현이 이뤄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었다. 서울·안양·수원시 등에서 150만여 명이 능행차 재현을 지켜봤다.

 

수원시 관광과 관계자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2018년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되면 국비 지원과 경기관광공사로부터 홍보마케팅·전문가 컨설팅 지원 등을 받을 수 있다면서 내년 수원화성문화제도 내실 있게 치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2/07 [16:07]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화성문화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