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 구갈동,‘갈곡마을 느티나무 문화제’개최
지난 29일 갈곡 느티나무 공원에서
김영아 기자
광고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은 지난 29일 갈곡 느티나무 공원에서 주민 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갈곡마을 느티나무 문화제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갈곡마을 느티나무 문화제’개최     © 수원시민신문

 

갈곡마을 느티나무 문화제는 마을의 수호신 역할을 해 온 고목인 느티나무를 상징으로 삼아 주민 화합과 번영을 기원하는 마을잔치로 지난 2006년부터 열려 올해 12번째를 맞았다.

 

갈곡 전통문화보존회가 주관하고 용인시와경기도문화재단의 후원으로 열린 이날 행사는 느티나무 고사제를 지낸 후 농악놀이난타색소폰 등 흥겨운 공연으로 진행됐다.

 

전통문화보존회 관계자는 많은 주민들의 참여로 역사와 문화를 보존하는 전통 축제로 발전하고 있어서 보람이 있고 앞으로도 지역 화합과 소통에 기여하는 문화행사가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0/30 [21:22]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