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제327회 정례회 개최
수원시민신문
광고


수원시의회는 지난 5일, 제1차 본회의를 열고 제327회 제1차 정례회를 개최했다. 오는 30일까지 26일간의 회기로 행정사무감사와 2017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 등 예산안을 심의하고, 조례안을 비롯한 각종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김진관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지방분권 강화와 국가 균형발전을 추진하겠다는 대통령의 개혁의지도 높은 만큼 진정한 지방자치 실현이 먼 훗날의 일은 아닐 것이라 기대한다”면서 "의회 스스로의 역량을 강화시키고 시민과의 소통과 참여를 위한 노력으로, 수원시의회가 민주주의 발전과 지방분권 및 자치를 위한 역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어 시민의 불편사항 여부, 공정한 사업추진과 적절한 예산집행이었는지 등 시정 전반에 대한 정책감사를 당부하며, “이번 정례회를 통한 의정활동이 시민의 일상에 의미 있는 변화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날 본회의는 34명의 전체 수원시의원이 공동발의하고 백종헌 기획경제위원장이 대표발의한 ‘지방분권 실현을 위한 개헌 촉구 결의안’이 채택됐다.


또 박순영 의원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경로잔치에 대한 문제점 지적과 개선방안을 촉구했다.

 

한편, 이날 본회의장 방청석에는 남수원중학교 학생 34명이 자리하여 개회식과 제1차 본회의 의사일정을 지켜봤다.

 

수원시의회는 이날 오후, 전체 의원을 대상으로 한 인권특강 자리를 마련했다. 이번 교육은 문경란(인권정책연구소 이사장) 강사의 강의로 인권의 의미를 되새기고, 인권행정 패러다임 및 의회의원의 역할, 사례위주의 인권감수성을 중심으로 이뤄졌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6/13 [18:10]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