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정 교육감 "위기의 학생도 끝까지 학교가 책임져야"
이재정 교육감, 13일 김포 파주 지역 학교장과 소통
김영아 기자
광고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413일 김포 효원문화연수원에서 열린 현장교육협의회 시즌2’에 참석하여 김포, 파주 지역 학교장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 이재정 교육감, 13일 김포 파주 지역 학교장과 소통     ⓒ 수원시민신문

 

이날 현장교육협의회에는 중학교 학교장 47명이 참석하여 자유학년제 운영, 독서인문교육양교육 활성화, 교원정책을 주제로 이 교육감과 함께 의견을 나눴다.

이 자리에는 교육과정정책과, 문예교육과, 교원정책과, 김포교육지원청, 파주교육지원청 관계자도 참석하여 학교 현장의 다양한 이야기에 공감하며 현안문제의 해결방안을 논의했다.

학교장들은 토론 주제 외에도 미세먼지 대책 마련, 상담교사 배치 확대, 승진평정 부가점수 개선, 학교급별 교원배치기준 검토, 학교폭력예방 관련 가산점제도 개선, 교육과정 자율성 보장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기도 했다.

이재정 교육감은 인사말을 통해 성장과정에서 중학교는 정신적 기반과 삶의 원동력을 만드는 중요한 시기라며, “아이들이 우리 사회의 구성원으로 당당하고 떳떳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교육을 통해 어떻게 필요한 역량을 길러줄 것인지 함께 고민하자.”고 말했다.

이어서 교육은 학생들이 무엇을 하고 싶고, 어떤 것을 잘 하는지 찾는 과정이며, 이를 통해 행복한 삶을 누리도록 하는 것이라며, “자유학년제를 통해 학생들이 이런 문제에 대해 스스로 질문하고 답을 찾을 수 있도록 학교교육의 변화를 교장선생님들께서 이끌어 달라.”고 당부했다.

이 교육감은 마무리 발언으로 다양한 이유로 위기에 처한 학생들을 끝까지 학교가 책임지고 교육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교육감과 학교장이과 함께하는 현장교육협의 시즌2’는 이재정 교육감이 경기도내 모든 학교장을 만나 현장의 교육현안 과제 및 정책제안을 듣고 해결방안을 함께 논의하는 자리로, 지난주까지 10개 권역 470여명의 고등학교 학교장을 만났으며, 오는 7월까지는 629교의 중학교 학교장과 함께할 계획이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4/16 [17:32]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