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도서관, 2017년부터 도서 대출권수 7권으로 늘어나
도서 대출기간도 일주일 연장 가능
김영아 기자
광고

 

수원시도서관이 2017년부터 1인 도서 대출 권수를 5권에서 7권으로 확대한다. 또 반납일 하루 전 도서 대출기간을 일주일 연장할 수 있게 된다.

 

수원시도서관사업소는 시민들의 도서 선택의 기회를 넓히고 도서관 이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도서 대출 권수를 확대한다. 회원증 하나로 여러 도서관에서 빌릴 수 있는 통합 대출권수는 총 45권에서 60권으로 늘어난다.

 

도서 대출 연장은 예약도서를 제외한 도서에 한해 17일 동안 가능하다. 반납예정일 하루 전에 도서관을 직접 방문하거나 도서관 홈페이지, 모바일 앱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도서관사업소 관계자는 도서 대출 서비스를 확대운영하게 돼 시민들이 원하는 책을 더 많이 읽을 수 있을 것이라며 도서 대출 제약으로 충분한 독서를 하지 못한 시민들에게 반가운 소식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 한 해 동안 수원시 도서관에서 도서를 대출한 시민은 117만 명(연인원)이며 360만여 권의 도서를 대출했다.(201611월 기준)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1/02 [21:07]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