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의 다양한 자원 활용한 MICE 상품 개발해야
수원시, 수원컨벤션센터 운영 활성화를 위한 포럼 열어
김영아 기자
광고

 

수원시 MICE 산업 육성 방향은 첨단산업·문화유산·도시경관·교육 등을 융합한 차별성 있는 상품 개발이 돼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

 

▲ 수원의 다양한 자원 활용한 MICE 상품 개발해야     © 수원시민신문

 

16일 수원화성박물관에서 열린 수원컨벤션센터 운영 활성화를 위한 포럼에서 권유홍(한림대국제대학원) 교수는 수원시는 삼성반도체, 수원화성, 광교호수공원 등 다양한 자원을 활용해 MICE 상품을 만들 수 있다면서 첨단 산업·세계문화유산의 고장이라는 점을 드러내면서도 친근감을 느낄 수 있는 도시마케팅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별한 장소지속 발굴해야

수원시 MICE 산업 육성방안을 발표한 권 교수는 “MICE 산업을 육성하려면 유니크 베뉴’(특별한 장소)를 지속해서 발굴해야 한다면서 수원화성, 화성행궁, 미술관, 박물관 등을 예로 들었다. 이어 회의장 내부는 물론 외부 환경, 지원시설에도 관심을 기울여 회의 참가자들이 특별한 회의 경험을 간직하게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MICE’‘Meeting’(기업회의), ‘Incentive travel’(포상 관광), ‘Convention’(국제회의), ‘Exhibition’(전시회)의 첫 글자를 따서 만든 용어로 국제회의·전시회 개최, 컨벤션 센터 운영, 관광 산업 등을 중심으로 하는 융복합산업을 의미한다. 연관산업이 다양하고 경제적 파급효과가 커 굴뚝 없는 산업이라고도 불리기도 한다.

수원시는 현재 광교택지개발지구 내에 MICE 산업의 중심 역할을 하게 될 수원컨벤션센터를 건립하고 있다. 지하 2, 지상 5, 전체면적 95460규모로 컨벤션센터와 광장으로 조성된다. 지난 9월 공사를 시작해 20193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수원컨벤션센터 운영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 MICE 산업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마련된 이날 포럼은 도태호 수원시 제2부시장의 기념사와 김대관(경희대 호텔관광대학) 교수의 기조강연, 주제발표, 토론으로 진행됐다.

 

수원시 국제회의 육성 조례 제정 필요

수원 MICE! 꽃을 피우다를 주제로 강연한 김대관 교수는 “MICE 산업으로 수원의 이미지를 구축할 수 있다면서 지역 마이스 전문가를 양성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MICE 관련 협회 등 도움을 받을 수 있는 협력자를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수원시 국제회의 도시 조성 방향을 발표한 최석환(수원시정연구원) 연구원은 수원시의 다양한 문화·자연 자원을 연계한 관광프로그램이 필요하다면서 “‘수원시 국제회의 육성 조례를 제정하고, 국제회의 전담기구도 설립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최 연구원은 세계문화유산인 수원화성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수원컨벤션센터와 수원화성의 연계를 강화해야 한다대규모 회의는 컨벤션센터에서, 중소규모 회의는 수원화성 주변 회의장을 활용해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수원컨벤션센터 활성화를 위한 7가지 제언을 발표한 김현(인천관광공사 MICE 사업단) 단장은 운영 비전·전략, 회의 유치 마케팅, 센터 조직 구성 등을 지금부터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단기적 성과보다는 5년 후를 생각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국은 2015891건의 국제회의를 개최하며 국제회의 분야 세계 2위를 차지했다. 정부는 국정과제로 선정해 전략적으로 육성하고 있는 MICE 산업은 매년 10% 이상 성장하고 있는 유망 산업이다.

도태호 제2부시장은 기념사에서 최근 전시·컨벤션산업이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떠오르면서 다양한 종류의 관련 이벤트가 쏟아지고 있다면서 수원컨벤션센터를 팔리는 상품’, ‘가고 싶은 장소로 만들 방안을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12/19 [15:59]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