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가족친화기업문화 저변 확대 유공 대통령 표창
김영아 기자
광고

 

경기도가 공공기관으로는 유일하게 가족친화 우수기관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도는 22일 오후 여성가족부가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한 ‘2015 가족친화 우수기업 인증 수여식에서 가족친화기업문화 저변확대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날 총 28개 단체 및 기업이 가족친화 우수기업으로 상을 받은 가운데 대통령 표창은 경기도와 매일유업(), 신세계, 제천운수() 등 모두 4곳이 이름을 올렸다. 국무총리표창은 부산광역시 등 5개 단체가, 여성가족부 장관 표창은 한국농어촌공사 등 19개 단체가 수상했다.

도는 가족친화적 부모교육프로그램 개발 보급, 가족과 함께 하는 현장체험, 가족행복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을 비롯해 가정보육교사제도, 아이러브맘카페, 경기육아나눔터 등 가족친화적 보육인프라 구축, 2010년부터 전국 지자체 최초로 운영한 경기가족친화 일하기 좋은 기업 인증사업 등 가족친화 기업문화 저변확대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이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설명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박정란 여성가족국장은 경기도는 솔선수범하여 가족친화제도 인프라 구축 및 가족친화 경영 저변확대에 다양한 노력을 추진해 왔다이번 수상을 계기로 경기도민의 삶의 질 향상과 가족친화문화 정착을 위해 보다 더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5/12/22 [18:23]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