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신>출구조사 결과, 야권 우세.. 새누리 민주 박빙 승부
사상 처음으로 모든 선거구 대상 조사, 최종결과는 자정 쯤
송병형 기자
광고
오후 6시 발표된 KBS.MBC.SBS 등 지상파 방송 3사의 공동출구조사 결과, 19대 국회는 여소야대 정국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새누리당과 민주통합당이 박빙으로 나타나 최종결과가 주목된다.
 
KBS 발표에 따르면, 새누리당은 131-147석, 민주통합당은 131-147석, 통합진보당이 12-18석(KBS 발표)을 확보할 것으로 예측됐다.
 
MBC 발표로는 새누리당이 130-153석, 민주통합당은 128-148석, 통합진보당은 11-17석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
 
SBS 발표에서는 새누리당이 126-151석, 민주통합당은 128-150석, 통합진보당은 10-21석으로 예상됐다.
 
3사 발표가 숫자에서 차이가 있지만 새누리당과 민주통합당 간 박빙의 승부라는 점에서는 일치하고 있다.
 
통합진보당의 원내교섭단체 구성 여부와 관련해서는 SBS 발표가 주목된다.

출구조사는 지난 15대 총선 이후 4차례 연속으로 예측이 빗나가 속단하기 어렵다는 지적이 있지만, 이번 조사는 사상 처음으로 전국 246개 모든 선거구를 대상(대상자 지역인구당 3천명 안팎, 총 80만명)으로 했다는 점에서 그 귀추가 주목된다. 최종 결과는 자정 쯤에 나올 전망이다.
 
이번 출구조사는 조사 대상자가 투표를 마치고 나온 투표자를 기준으로 매 5번째 투표자를 기준으로 했으며, 예상오차 한계는 각 투표소별 크기에 따라 ±2.2%에서 ±5.1% 사이이고 예상 응답률은 80%p에서 85%p 정도로 알려졌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2/04/11 [18:17]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