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문화재단 "문화도시민이 직접 참여하고 기획한 시민 축제에 가자"

문화도시 수원을 위한 공유회 및 네트워크파티 개최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19/12/20 [15:07]

수원문화재단 "문화도시민이 직접 참여하고 기획한 시민 축제에 가자"

문화도시 수원을 위한 공유회 및 네트워크파티 개최

김영아 기자 | 입력 : 2019/12/20 [15:07]

수원문화재단(대표 박래헌)은 오는 21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문화도시를 준비하는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의 2년간 과정들을 시민들과 공유하고 나누는 공유회 및 네트워킹 파티를 개최한다.

 

▲ 수원문화재단 "문화도시민이 직접 참여하고 기획한 시민 축제에 가자"     © 수원문화재단

 

이번 공유회 및 네트워킹파티는 시민이 직접 참여하고 기획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채워진 시민축제다. 그동안 다양한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 프로그램에 참여한 시민들이 프로그램별로 사례 발표하는 내가 만든 문화도시를 통해 시민이 직접 체감한 문화도시 수원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권순석 문화컨설팅 바라 대표는 문화도시에서 시민의 역할에 대해 기조 강연하고, 안녕소사이어티 안이영노대표와 영등포문화재단 문화정책팀 박만식 차장이 함께하는 집단 좌담회는 문화도시에 대한 시민의 궁금증을 해소한다.

 

또한, 2년 동안의 사업을 소개하는 성과공유 전시 미래를 위한 우리의 이야기들을 비롯한 대화모임 예술하는 청년들과 도시문화일상학교 아파트학교 네모의 꿈에 참여하는 권선구 코오롱하늘채아파트어르신들의 포크댄스 공연 프로그램, 실천활동 씨티플레이어 여우골로컬생태클럽의 체험 프로그램, 지역자산화를 고민하는 신도시양조회가 개발한 수원맥주 시음회를 진행한다. 특히, 문화도시를 준비하는 시민협의체인 문화도시 시민정담(精談)가 발족한다.

 

수원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공유회 및 네트워킹파티는 문화도시로 향해가는 일련의 과정들을 시민들과 함께 나누는 자리로, 시민이 직접 발표하고 운영하여 다소 불편하고 느릴 수 있으나 그 모든 과정은 미래의 문화도시 수원을 위해 큰 의미를 가진다이번 행사를 계기로 더 많은 시민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2년 차 진행하는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은 시민이 지역의 문제를 고민하고 직접 문화적으로 해결하는 시민중심 문화도시 수원 만들기에 지향점을 두고 있다.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 공유회 및 네트워킹파티(feat. 문화도시 시민정담회)는 오는 21일 오후 1시에 수원컨벤션센터 회의실 305호에서 진행한다. 관심 있는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에서 사전신청이 가능하다.

(문의: 수원문화재단 문화도시팀 031-290-3582)

 

문화도시 시민정담회란?

시민들이 문화로 행복한 도시, 수원을 위해 마음에서 우러나는 진정한 이야기를

정답게 주고받는 모임이라는 의미로 문화도시를 위한 시민협의체의 명칭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문화재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