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아버지 손은 마술 손’수원시 영통구, 만화이야기 교실
김영아 기자
광고

수원시 영통구(구청장 송영완)는 지난 27일 광교1동 자연에듀어린이집에서 보육아동 16명을 대상으로 권영섭 한국원로만화가협회 회장을 초청해 [만화가 할아버지와 함께하는만화이야기 교실’]진행했다.

 

▲ ‘할아버지 손은 마술 손’수원시 영통구, 만화이야기 교실     © 수원시 영통구

 

이 날 수업은 아이들에게 인기가 많은 캐릭터 소개를 시작으로, 캐릭터가 탄생하는이야기를 통해 누구나 관찰력만 있으면 유명한 만화가가 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심어주는 계기가 되었다. 특히 아이들은 캐릭터를 그려내는 할아버지의 손길마다 탄성을 터트리며 흥미진진한 미술 수업 시간이끝나는 시간을 아쉬워했다.

 

권영섭 회장은 친구와 가족들의 얼굴을 관찰하며 표현해 보는 시간은 관찰력도 키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타인을 이해하고 사랑하게 되는 계기가 된다. 누구든지, 어떤 사물이라도 특징을 살피며 그려보는 연습을 하면 세계적인 만화가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자연에듀어린이집 원장은 정말 따뜻하고 특별한 수업시간이었다. 특별한 경험을 제공해줘서 감사하고, 우리 아이들이 자신감 있게 각자의 개성을 표현하며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1/29 [22:38]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할아버지 손은 마술 손’수원시 영통구, 만화이야기 교실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