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새롭게 시작하는 주민자치회, 열린 소통의 장을 열다"
소통 UP! 주민자치 UP! 주민자치 오픈컨퍼런스 개최
김영아 기자
광고

수원시는 지난 1031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새롭게 시작하는 주민자치회, 무엇을 해볼까라는 주제로 주민자치 오픈컨퍼런스를 개최했다.

 

▲ 주민자치 오픈컨퍼런스에서 참가자가 마을 의제를 발표하고 있다.     © 수원시

 

주민자치 오픈컨퍼런스는 주민자치회 시범동을 대상으로 9주간의 수원형 주민자치 실무자 양성교육을 이수한28명의 교육생들이 주축으로 참여했다. 또 주민자치회 시범동 회장, 주민자치위원회 위원장 등100여명이 자유롭게 의견을개진하며 주민자치의 새로운 길을 모색했다.

 

본격적인 자율토론에 앞서 율천동, 서둔동, 송죽동, 행궁동 등 4개 동에서 도출된 마을의제가 발표됐다.

 

먼저 행궁동의 경우 윗마을과 아랫마을로 나눠 기획단을 구성하고 주민들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하는 등 의견을 모아 마을계획 총회를 열어 의제를 선정했다. 이 과정을 통해 커뮤니티 공간을 활용한 다양한 교육프로그램 진행, 축제 진행시 마을상권 활성화 보장, 마을 SNS를 통해 활발한 소통 등이 의제화됐다.

 

이어 율천동은 회의실, 강의실 등 다양한 목적으로 구분돼 있던 커뮤니터 공간을 공유공간 개념의 마을활력소 밤밭누리마루로 변경 조성한 과정을 설명했다.

 

또 송죽동은 빌라 주차장에 성화다사랑방을 조성해 주민교실과 아이돌봄 등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사례를 소개하고, 서둔동은 주민이 자율적으로 기획에서 집행까지를 진행하는 축제 프로그램을 고민한 과정을 보여줬다.

 

이어 격식과고정관념을 깨는 오픈스페이스 방식으로 진행된 토론에서는 시민들이 자유롭게 의견을 제시, 만족도를 높였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번 오픈컨퍼런스에서 나온 여러 의견들과 도출된 결과를바탕으로 향후 주민자치회의 나아갈 방향, 역할 등을 정립해 주민자치회를점차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1/01 [00:46]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