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 지방외교 통한 국제 교류협력 강화 나서
21일 중국 랴오닝성 정협·베트남 응에안성 노총 접견
김철민 기자
광고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더민주, 안산1)이 중국과 베트남 등지의 해외 대표단과 연이어 만나며 지방외교를 통한 국제 교류협력 강화에 나섰다.

 

▲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 중국 랴오닝성 정치협상회의 대표단 접견     ©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은 지난 21일 오후 의장 접견실에서 중국 랴오닝성(Liaoning ) 정치협상회의 대표단 및 베트남 응에안성(Nghê An ) 노동조합 총연합회 방문단과 각각 접견하고 지속적인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먼저, 중국 랴오닝성 정치협상회의 대표단 접견에는 샤더런(夏德仁) 주석 등 대표단 13명과 랴오닝성 친선의원연맹 김판수 회장, 김영준·이명동·박덕동 의원이 자리했다.

랴오닝성은 압록강을 사이에 두고 북한과 인접한 중국 둥베이(東北) 지방 남부의 성()으로 한국에는 요녕성(遼寧省)’으로 잘 알려져 있다. 경기도의회는 19948월 랴오닝성 인민대표대회와 교류합의서를 체결한 이래 정기적으로 상호 방문하며 돈독한 관계를 맺어오고 있다.

▲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 중국 랴오닝성 정치협상회의 대표단 접견     © 경기도의회

 

이날 접견은 양 기관 간 협력 강화 차 랴오닝성 정협 대표단이 의회를 방문하면서 이뤄졌다.

접견에서 샤더런 주석은 많이 만나야만 서로를 이해할 수 있다고 강조하며 우호왕래 강화를 제안했다. 그러면서 양 지역 간 기업투자를 활성화하고 산업·무역·경제 분야에서 상호발전을 이루기 위해선 양 기관이 더욱 협력해야 한다면서 경기도와 랴오닝성 간 협력의 새로운 장을 열고 많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협조 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송 의장은 자주 만나 소통하고 협력해야 한다는 주석의 제안에 전적으로 동의한다면서 양 지역 및 기관 간 실질적인 교류 활성화 방안에 대해 의회 차원에서 고민하고 방향을 찾겠다고 화답했다.

▲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 베트남 응에안성 노총 접견     © 경기도의회

 

이에 앞서 베트남 응에안성 노총 접견에는 응웬 티 투 니(Nguyen Thi Thu Nhi) 부의장을 비롯한 방문단 5명과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소속 김장일·허원 의원,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 김용목 의장 등이 참석했다.

베트남 응에안성은 베트남 59개 성() 가운데 면적이 가장 큰 성으로 수도 하노이와 철도로 연결돼 무역 중심지 역할을 하는 베트남 산업·경제의 주요 지역이다.

▲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 베트남 응에안성 노총 접견     ©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는 20133월 응에안성 인민의회와 교류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올해 도 불용소방차 3대를 응에안성에 기증하는 등 활발한 교류활동을 벌이고 있다.

응웬 티 투 니 부의장은 응에안성은 외국투자가 활발히 이뤄지는 지역으로 그 중에서도 한국 기업의 투자가 가장 많이 이뤄지고 있다양 지역 노동단체 간 경험과 정보를 공유하며 함께 발전해 나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송한준 의장은 경기도의회는 응에안성과 노동자를 위한 정책을 논의하고 경제적 교류를 지속적으로 펼칠 것이라며 양 지역 노동단체와 의회가 함께 노동의 가치가 피어나는 새 역사를 써내려가기 바란다고 답했다.

한편, 송한준 의장은 이에 앞서 지난 8일 베트남 하남성 인민의회 대표단을 만난데 이어 14일 중국 광둥성 대표단과 접견하는 등 왕성한 국제교류 협력활동을 펼치고 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0/22 [18:26]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