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문화재단 “문화로 물든 가을날 수원으로 가자”
문화의 날 맞아 풍성한 문화행사 진행
김영아 기자
광고

문화의 날은 언제일까? 우리는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에 대해서는 알지만 정작 국가기념일인 문화의 날은 모르고 있다.

 

▲ 수원문화재단, 문화의 날 맞아 풍성한 문화행사 진행     © 수원문화재단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래헌)1019문화의 날에 수원시민과 관광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전통문화에 현대적 느낌을 담은 프로그램들이 수원화성 성안 곳곳에서 방문객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문화의 날은 1973330각종 기념일 등에 관한 규정’(대통령령 6615)에서 정한 날로써 방송, 잡지, 영화 등 대중 매체의 사회적 가치를 새롭게 하고, 문화예술진흥을 위한 행사를 벌이는 국가기념일이다. 문화의 날에 문화예술 프로그램 참여로 문화적 감성을 더하자.

 

▲ 수원문화재단, 문화의 날 맞아 풍성한 문화행사 진행     © 수원문화재단

 

국화가 만발하는 지금 국화향 가득한 수원전통문화관에 가보길 추천한다. 먼저, 제철 재료를 활용해 평범하지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식도락 형식의 체험 프로그램인 토요미식회를 소개한다. 토요미식회는 어려운 전통음식이 아닌 가족연인친구와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체험형 주말 프로그램이다. 음식에 대한 이론과 조리기구 사용법, 조리법 등을 배운 후 직접 음식도 만들어 볼 수 있다. 특히 이날은 보양식인 안동 닭찜과 가을무 굴 무침을 체험할 수 있다. 온라인 사전접수를 통해 남녀노소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 수원문화재단, 문화의 날 맞아 풍성한 문화행사 진행     © 수원문화재단

 

중양절을 즐겼던 세시풍속도 체험해보자. 수원전통문화관에서 세시풍속-북새통 중양절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국화를 주제로 국화차 시음은 물론 국화전과 국화주, 국화매듭 주머니 등을 만들 수 있다. 중양절 때에는 농사를 결산하는 추수를 하고 작물을 수확하였으며, 이날은 탈곡과 타작체험, 솟대 만들기 등도 경험할 수 있다. 한편, 2016년부터 운영 중인 수원전통문화관의 나의 작은 전통혼인례도 관람 가능하다. 아름다운 한옥에서 우리 고유의 전통방식으로 올리는 저비용 작은 결혼식으로 실제 결혼하는 신랑신부를 만날 수 있다.

 

▲ 수원문화재단, 문화의 날 맞아 풍성한 문화행사 진행     © 수원문화재단

 

문화의 날만큼은 무형문화재에 대한 관심을 가져보며 어떨까. 수원시 무형문화재전수회관에서 대가의 초대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대가의 초대는 무형문화재전수회관 활성화 사업으로 경기도 무형문화재 보유자와 이수자, 전수자들이 선보이는 공연, 체험, 전시 프로그램이다. 이날은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8호 승무살풀이춤 예능보유자 김복련 선생이 연출한 탈춤 공연을 관람할 수 있고 탈춤도 직접 배울 수 있다. 또한, 57호 이연욱 불화장이 진행하는 민화 그리기 체험도 가능하다. 14호 김순기 소목장의 창호 문살 소품전전시도 운영한다.

 

▲ 수원문화재단, 문화의 날 맞아 풍성한 문화행사 진행     © 수원문화재단

 

수원문화재단 박래헌 대표이사는 국화향이 가득한 가을날 우리 재단이 준비한 문화예술진흥 프로그램을 체험하고 50여 년 전에 제정된 문화의 날에 대한 의미를 되돌아보는 시간이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 수원문화재단 “문화로 물든 가을날 수원으로 가자”     © 수원문화재단

 

자세한 사항은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를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31-290-3600)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0/13 [09:55]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문화재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