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농업기술원, 새로운 육종기술을 이용한 국내최초 육성 노랑 산느타리 현장평가회 개최

새로운 육종기법으로 육성한 우수 품종 개발로 농가소득 향상 기대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19/10/12 [13:41]

경기도농업기술원, 새로운 육종기술을 이용한 국내최초 육성 노랑 산느타리 현장평가회 개최

새로운 육종기법으로 육성한 우수 품종 개발로 농가소득 향상 기대

김영아 기자 | 입력 : 2019/10/12 [13:41]

경기도농업기술원(원장 김석철)은 용인 버섯농가에서 느타리 재배농가, 연구·지도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국내에서 최초로 육성한 노랑 산느타리에 대한 농가 현장평가회를 개최했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 경기도농업기술원, 새로운 육종기술을 이용한 국내최초 육성 노랑 산느타리 현장평가회 개최     © 경기도농업기술원

 

이번에 육성한 노랑 산느타리는 고온성인 산느타리와 일반 느타리의 종간 교배를 통해 육성되었다. 일반적으로 종간 교배는 자연상태에서는 이루어지지 않으나 원형질체 융합 기법을 도입하여 기존에 없는 새로운 품종을 육성하게 되었다.

산느타리는 주로 동남아 지역에서 재배되는 고온성 버섯으로 갓이 크고, 갓 색이 갈색을 띤다. 일반 느타리가 대 위주를 식용한다면 산느타리는 갓을 식용하기 때문에 식감이 더 쫄깃하여 시중에서는 고기 느타리라고 유통되고 있다.

기존에 유통되던 노랑느타리는 특유의 향이 식감을 떨어뜨리며, 갓 부서짐이 심해 유통에 문제가 되었는데 이번에 새롭게 개발한 노랑 산느타리 계통은 이런 노랑느타리의 단점을 극복하였다.

노랑 산느타리의 식감은 고기 느타리와 같이 쫄깃하며 단 맛이 있어 불고기, 전골 요리 등에 잘 어울린다. 이번 우량 계통 육성을 통해 소비자의 구매 선택권이 넓어짐과 동시에 갈색과 노란색의 버섯을 패키지로 다양한 상품을 판매함으로써 농가 소득 확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경기도농업기술원, 새로운 육종기술을 이용한 국내최초 육성 노랑 산느타리 현장평가회 개최     © 경기도농업기술원

 

도 농기원 관계자는 이번 평가회를 통해 유통업체와 생산자의 반응을 살펴본 후 신품종을 출원하고, 도내 버섯농가에 확대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참고자료>

느타리 농가실증 계통 특성

 

. 배지 조성

(만병기준, kg)

미루나무톱밥

비트펄프

면실박

면실피

배지입병량(g)/

병크기()/입구 직경(mm)

1,410

300

300

125

640680/1,100/75

 

. 배양 및 생육환경

배양온도()

CO2농도(ppm)

가습상태

배양기간()

생육실 광량

20±1

7,3007,500

무가습

33~36

2 umol

 

. 재배 일수

시험계통

배양일수

초발이 소요일수

생육일수

재배일수

PF160306

36

3

4

7

H6G27

36

3

4

7

산타리(대조)

36

4

3

7

 

. 생육 특성 및 수량

시험 계통

갓 색

갓직경

()

대굵기

()

대길이

()

유효

경수

병당수량

(g)

L

a

b

PF160306

79.3

-5.77

28.4

49.3

8.09

72.7

29

120

H6G27

80.3

-5.64

27.0

47.2

9.06

70.6

27

120

산타리(대조)

42.5

4.15

8.27

44.0

10.6

77.6

33

157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경기도농업기술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