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노동인권 상담센터’ 출범 및 현판식 개최

‘노동이 존중되는 경기도’ 구현과 ‘인권경영 공동노력’ 위해 노사 손잡아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19/09/24 [11:45]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노동인권 상담센터’ 출범 및 현판식 개최

‘노동이 존중되는 경기도’ 구현과 ‘인권경영 공동노력’ 위해 노사 손잡아

김영아 기자 | 입력 : 2019/09/24 [11:45]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은 지난 23일 경기미래교육파주캠퍼스에서 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지부와 노동이 존중되는 경기도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노동인권 상담센터출범을 위한 현판식을 개최했다.

▲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노동인권 상담센터’ 출범 및 현판식 개최     ©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이날 협약에는 한선재 진흥원장, 김재연 노조지부장이 참여해 노동자 권익보호와 노동환경 개선, ‘노동인권 상담센터의 활성화를 위해 노사가 함께 노력하기로 서약했다.

주요 협약내용은 노동자 권익 보호를 위한 상담센터 설치·운영 괴롭힘 및 고충사례에 대한 공동 실태조사 노사 합동 노동인권교육 및 노동환경 개선을 위한 시책 발굴 등이다.

노동인권 상담센터는 노동자의 고충을 청취하고 해결하는 상담·신고창구로, 노조지부장(남성)과 노동이사(여성)가 센터장이 돼 고충사항을 접수·상담하고 상담일지를 작성해 담당부서에 이관 후 그 결과를 노동자에게 안내하는 방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특히 최근 이슈인 직장 내 괴롭힘 금지와 인권침해 구제를 비롯, 그동안 개별적으로 운영된 노동자 고충처리, 성희롱 고충상담 등을 포괄하는 통합 창구로 운영함으로써 노동자의 혼란을 방지하고 누구나 쉽게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전망된다.

한선재 원장은 노동인권 증진과 환경개선을 위해 노사가 힘을 합친다면 빠른 시일 내 이를 실현할 수 있을 것이며, 나아가 노동인권 상담센터 등 우수모델을 정립·보급하여 노동이 존중되는 경기도 구현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