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옛길, ‘같이 걷는 오산생태하천길’ 함께 걸어요!!
삼남길 오산 고인돌공원, 맑음터공원 생태하전 탐방 및 문화공연도 즐겨
김영아 기자
광고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이 경기옛길 같이걷기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오는 28일 오산시에서 진행하는 같이 걷는 오산생태하천길참가자를 선착순 모집한다.

도보 탐방과 역사문화유산에 관심 있는 도민들은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 오산 삼남길 도보탐방     © 경기도

 

경기옛길 같이 걷기는 150명 규모의 탐방 프로그램으로 앞서 5월에는 영남길에서 진행됐고, 이번 9월은 삼남길에서 진행된다. 의주길은 10월 진행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오전 9시부터 1230분까지 진행되며, 삼남길 8구간인 오산생태하천길 시점부터 종점 구간에서는 도보탐방 등산깃발 만들기 미니 스탬프 투어 체험 오산대학교 댄스동아리 공연 등이 함께 진행된다.

도보탐방 코스는 고인돌공원부터 궐리사까지 이어지는 숲길과 궐리사부터 맑음터공원까지 이어지는 오산천길로, 5km정도의 걷기 편한 도보여행으로 처음 입문하는 사람도 부담 없이 참여할 수 있다.

행사를 마친 후에는 근처 오색시장을 방문해 점심식사를 하거나 물향기수목원을 둘러볼 수 있도록 주변 여행 정보가 제공될 예정이다.

프로그램 참가는 경기옛길 홈페이지(http://ggoldroad.ggcf.or.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탐방 참여와 경기옛길 관련 문의는 경기문화재단에 전화(031-231-8550)하면 자세한 답변을 들을 수 있다.

▲ 삼남길 도보탐방 새술막 놀이 마당극 공연     © 경기도

 

박종달 도 문화유산과장은 무더위가 한풀 꺾여 걷기에 제법 좋은 계절에 오산시가 가진 도심 속 숲길과 천변을 많은 사람들과 같이 걷고 다양한 문화유산과 자연생태를 향유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도와 문화재단은 조선 후기 실학자 신경준 선생이 집필한 도로고6대 대로를 바탕으로 걷는 길인 경기옛길을 조성하고 여러 탐방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같이 걷기 행사를 포함해 올해 총 23개의 경기옛길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16 [22:09]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같이 걷는 오산생태하천길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