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어려운 이웃 돕는 나눔의 손길 줄이어
백암 나눔회 저소득 65가구에 쌀과 라면 전달 등
김영아 기자
광고

추석 명절을 앞두고 용인시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과 마음을 나누려는 손길이 연일 이어지고 있다.

 

▲ 용인시 처인구 백암나눔회 취약계층에 쌀, 라면 등 기탁     © 용인시

 

용인시 처인구 백암면에선 10일 봉사단체 백암 나눔회가 관내 저소득 가정 65가구에 20kg짜리 쌀 1포대와 라면 1박스씩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백암 나눔회는 소외계층 나눔 활동에 뜻을 둔 지역 주민과 이장, 민간단체장 120여명이 모여 만든 봉사단체로 지난 2005년부터 매년 설추석 명절마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생필품 등을 전달해왔다.

 

박준섭 백암 나눔회장은 작은 선물이지만 어려운 이웃이 추석을 나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용인시 중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서외계층에 정육세트와 송편 전달     © 용인시

 

중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도 10일 관내 취약계층 20가구에 10만원 상당의 정육세트와 송편을 전달했다.

 

▲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 동도사 쌀, 라면 기탁     © 용인시

 

같은 날 처인구 이동읍 동도사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20kg짜리 쌀 10포와 10kg짜리 쌀 22, 라면 50박스를 읍에 기탁했다. 동도사는 지난 200년부터 꾸준히 저소득가구를 위해 김장, 생필품 등을 지원해왔다.

 

▲ 용인시 기흥구 상갈동 새마을 부녀회 전달     © 용인시
▲ 용인시 기흥구 상갈동 하나님의 교회 생필품 전달     © 용인시

 

기흥구 상갈동에선 지난 9일 새마을부녀회가 명절에 특히 외로운 홀로어르신에게 작은 선물을 드리고 싶다며 김 25박스를 기탁했다. 관내 하나님의교회도 60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저소득 가정을 위해 써달라며 동에 전달했다.

 

▲ 용인시 수지구 죽전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웃돕기 바자회     © 용인시

 

수지구 죽전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9~10일 이틀간 행정복지센터 로비에서 이웃돕기 기금 마련 바자회를 열고 행사 수익금 전액 55만원을 동에 기탁했다.

 

시 관계자는 연일 시 곳곳에서 따뜻한 소식이 잇달아 들려와 명절임을 실감케 하고 있다어려운 이웃에 따뜻한 손길을 보내주신 많은 분들에게 진심으로 고맙다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12 [11:46]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toll23 19/09/16 [18:59] 수정 삭제  
  나눔의 봉사에 항상 빠지지 않는 단체가 보이네요~ 하나님의교회 명절 맞이하여 전국에서 이루어진것 같습니다 지속적인 봉사이기에 박수 보냅니다 더욱 사랑이 넘치는 밝은 사회가 되면 좋겠습니다^^
진실 19/09/16 [19:22] 수정 삭제  
  저도 용인에 사는데 하나님의교회에서 봉사 했다는 소식을 오늘에 알게되었네요 역시 하나님의교회 네요^^
별들의 소원 19/09/16 [22:03] 수정 삭제  
  많은 기관에서 선행을 베풀어주셨네요~ 많은 기관들중에서 하나님의교회가 눈에 띄네요:) 하나님의교회 일원으로써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호호아줌마 19/09/16 [22:50] 수정 삭제  
  넘 멋지네요 ㅎㅎ 전국 곳곳에 하나님의교회의 사랑이 전해지다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용인시, 어려운 이웃 돕는 나눔의 손길 줄이어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