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학교 급식소·식재료 공급업체 위생, ‘이상 없음’
수원시, 학교급식소·식재료 공급업체 99개소 대상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합동점검'
김영아 기자
광고

수원시가 관내 76개 학교(··)급식소와 23개 식재료 공급업체를 대상으로 가을 신학기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합동점검을 진행한 결과 준수사항을 위반한 곳은 발견되지 않았다.

 

▲ 수원시, 학교급식소·식재료 공급업체 99개소 대상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합동점검'     © 수원시

 

수원시는 식중독을 예방하고, 안전한 학교급식 환경을 만들기 위해 829일부터 96일까지 상반기 미점검 업체(학교급식시설·식재료 공급업체 등) 99개소를 대상으로 위생 점검과 식재료 수거 검사를 진행했다.

 

수원시 공직자와 수원교육지원청 관계자,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등으로 구성된 합동 점검반이 식재료의 위생적 취급·보관관리 유통기한 경과 제품 보관행위 조리종사자 개인위생 관리 살균·소독제 사용 실태 등을 점검했다.

 

학교급식 재료로 자주 사용하는 채소류(취나물, 쑥갓 등) 수거 검사도 진행했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 잔류 농약(마이클로뷰타닐·플루벤디아마이드·헥사코나졸·아족시스트로빈 등) 검출 여부를 검사했고, 기준치 이상 검출되지 않았다.

 

성낙훈 수원시 위생정책과장은 ··고등학교 식중독 환자의 72%가 개학 초기에 발생하는 만큼 신학기에 합동 점검을 해 식중독을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학교급식 시설과 식재료 공급업체 등을 더 철저하게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11 [21:55]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시, 학교급식소·식재료 공급업체 99개소 대상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합동점검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