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실질적인 자치분권 실현 위해 대도시가 한 목소리 내자”

민선 7기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제5차 정기회의에서 환영사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19/09/05 [19:43]

염태영 수원시장“실질적인 자치분권 실현 위해 대도시가 한 목소리 내자”

민선 7기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제5차 정기회의에서 환영사

김영아 기자 | 입력 : 2019/09/05 [19:43]

염태영 수원시장은 인구 50만 이상 대도시들이 실질적인 자치분권이 실현될 수 있도록 힘을 모으고, 한목소리를 내자고 당부했다.

 

▲ 염태영 시장(오른쪽 5번째), 최대호 안양시장(오른쪽 4번째)을 비롯한 회의 참석자들이 함께하고 있다.     © 수원시

 

지난 4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민선 7기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회장 최대호 안양시장) 5차 정기회의서 염태영 시장은 자치분권, 지역 다양성에 걸맞은 특례제도 제정, 사무·재정 권한 확대 등이 이뤄질 수 있도록 대도시들이 힘을 모으자면서 중앙정부와 동반자적 관계를 형성해 우리나라 지방자치를 이끌어나가자고 말했다.

 

이날 5차 정기회의는 ‘50만 이상 대도시 특례에 관한 연구 용역착수보고, 회원도시 건의 안건 논의로 진행됐다.

 

건의 안건은 발달장애인지원센터 설치 관련 법률개정 건의 광역교통시설부담금 징수교부금 확대 지방소비세율 확대에 따른 안분비율 조정 국민기초생활보장사업 수급자 선정기준 조정 대도시권 교통혼잡도로 개선에 관한 특례 광역도로 국고지원 규모 확대 등이다.

 

협의회는 6건 안건을 모두 원안 가결했다. 가결된 안건은 중앙부처 등에 건의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는 염태영 시장, 최대호 안양시장을 비롯한 8개 도시 시장과 2개 도시 부시장이 참석했다.

 

민선 7기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는 수원시를 비롯해 안양·고양·창원·용인·성남·부천·청주·화성·남양주·안산·전주·천안·김해·포항시 등 인구 50만 이상 15개 대도시의 협의체다. 지난 4월 인구 50만 명을 돌파한 평택시는 예비회원 도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민선 7기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제5차 정기회의에서 환영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