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박옥분 의원,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 개소식 참석
위기 청소년이 방문하는 최후의 보루로서 역할 강조
김철민 기자
광고

경기도의회 박옥분의원(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위원장)은 지난 20일 경기남부청소년 자립지원관 개소식에 참석하여, 청소년 쉼터나 회복시설에서지내온 위기 청소년들을 위한 최후의 보루로서 자립지원관의 역할을강조하였다.

 

▲ 경기도의회 박옥분 의원,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 개소식 참석     © 경기도의회

 

 박 의원은 개소식 축하인사를 전하며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의개소로, 경기남부와 경기북부에 자립지원관이 1개소씩 자리하게 되었다며 도내 위기 청소년들을 위해 보다 촘촘하게 안전망을 구축하게 되었음을 강조하였다.

 

 또한 박 의원은 가정으로도 학교로도 복귀하기 힘든 상황에 놓인 위기 청소년들이 위기의 회전문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자립지원관 운영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한편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은 군포시 산본동 소재 온누리 청소년센터에 설치됐으며, 위기 청소년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자립지원 요원이 위기 청소년들의 개별거주지를 방문 관리하고 생필품등을 지원하게 된다. 또한 상담 및 의료 서비스, 취업지업, 생활기술교육 등 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구성원의 당당한 일원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디딤돌의 역할을 다해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8/21 [15:42]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의회 박옥분 의원, 경기남부 청소년 자립지원관 개소식 참석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