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승격 제70주년 『역사의 길』 개장
김리나 기자
광고

수원시는 시 승격 70주년을 맞아 장안구 만석공원에 역사의 길을 조성하고 지난 12일 개장식을 개최했다.

 

▲ 수원시 승격 제70주년 『역사의 길』 개장     © 수원시

 

이날 개장식에는 수원시장을 비롯한 장안구청장과 국회의원, 시의원, 주요단체장, 시민 등 200여명이 모여 개장을 축하하고 일반에 최초로 공개된 역사의 길둘러보는 시간을 가졌다.

 

지난 5월 첫 삽을 뜬 역사의 길 조성공사는 수원시 승격 70주년을 기념해 사도세자 참배길인 노송길 구간을 복원하고 정조 시대부터 현재까지 연도별로 수원의 역사를 한눈에 보기 쉽게 정리한 길이다. 84개의 역사 판석이 새겨진 이 길을 따라 걸으면 지방의 농촌 소도시에서 첨단 글로벌 도시로 성장한 수원의 변천사를 한눈에 느낄 수 있다.

 

1776년 정조 즉위와 1794년 화성축조부터 1970년 수원시내 짜장면 값 60원으로 인상, 1985년 삼성전자 수원 단지 내 생산기술연구소 준공, 1997년 수원 화성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2013 프로야구 10구단 KT위즈 창단 및 생태교통 수원 개최, 2017FIFA U-20 월드컵 개막 등 수원 역사의 명장면들이 녹아있다.

 

▲ 수원시 승격 제70주년 『역사의 길』 개장     © 수원시

 

이날 염태영 수원시장은 역사의 길 개장식을 축하하며 수원시는 이제 한 시대를 마감하고 특례시 원년이라는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우리 수원시가 지난 70년보다 더 큰 희망의 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시민의 힘을 모아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만석공원 내 조성된 역사의 길은 경기도 지방기념물 19호로 정조대왕의 효심이 깃든 노송길을 복원한 역사적인 곳으로 정조의 아버지 사도세자를 모신 현륭원을 참배하기 위한 능행차길 160M 구간에 소나무 59주 등을 식재해 완성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8/13 [19:07]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