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홍성규 사무총장 "'택배 없는 날'로 택배노동자에게도 휴식을!"
민중당, 8월 16일, 17일 '택배 없는 날'에 적극 동참하기로!
김철민 기자
광고
민중당은 '택배노동자 기본권쟁취 투쟁본부'의 공식 요청에 따라 '8월 16일, 17일 택배 없는 날'을 만들기 위한 활동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민중당 명의로 전국 곳곳 당원들이 사는 집에 현수막을 달고, 청와대 국민청원에도 적극 동참할 계획이다. 민중당 중앙당사에도 입구에 지지 현수막이 게시되었다. 

▲ 민중당 홍성규 사무총장 "'택배 없는 날'로 택배노동자에게도 휴식을!"     © 민중당

홍성규 사무총장은 "택배노동자는 하루라도 쉬려면 배송수수료 2배에 가까운 금액을 주고 대신 사람을 구해야 한다. 팔이 부러져도 깁스를 하고 배송을 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장시간 노동에 시달리는 택배노동자들에게도 당연히 휴식이 필요하다. 주5일 근무제 도입을 당연히 고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택배없는 날'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뜨겁다니 너무 다행스럽고 고맙다"며 "지난 7월 초, 학교비정규직 노동자들에게 보내주셨던 따뜻한 지지와 성원의 마음을 이번에는 택배노동자들에게도 보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택배노동자기본권쟁취투쟁본부'는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전국택배노동조합'이 함께 모여 구성했다. 오는 8월 16, 17일, '택배 없는 날'을 실현하기 위해 '택배사, 홈쇼핑, 인터넷쇼핑몰' 등 관련 업계에 공식적으로 요청을 한 상황이며, '청와대 국민청원'에 전국민적 동참을 호소하고 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31 [22:10]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민중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