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철도 고가 하부 창업공간’ Station-G(안산), 안산 고잔역에 개소
창업기업 13개사 보육 및 주민참여시설과 프로그램 운영으로 창업분위기 확산 도모
김리나 기자
광고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안산 고잔역 철도고가 하부 유휴 국유지에 청년창업공간 경기 Station-G(안산)’를 조성하고, 스타트업들이 마음 놓고 창업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에 나선다.

▲ 이화순 행정2부지사, 윤화섭 안산시장, 전만경 한국철도 시설공단 부이사장 등 주요 참석자들이 제막식을 하고 있다     © 경기도

 

경기도는 30일 오전 안산 고잔역에서 이화순 행정2부지사, 윤화섭 안산시, 전만경 한국철도 시설공단 부이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 Station-G(안산)’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현삼·원미정 도의원, Station-G(안산)에 입주한 13개 기업대표와 관계자 등 총 60여명이 함께했다.

경기 Station-G(안산)’는 스타트업의 창업활동 지원을 위해 광역 및 기초 지방자치단체, 공기업이 협업해 철도고가하부 유휴 국유지에 창업공간을 만든 국내 최초 사례다.

▲ 이화순 부지사 윤화섭 안산시장 등 주요 인사들이 시설 외부를 둘러보고 있다     © 경기도

 

이를 위해 도는 지난해 3월 안산시, 한국철도시설공단과 업무협약을 맺고 총 2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고잔역 철도고가 하부 유후부지에 연면적 441규모의 이동식 모듈형 건축물 5개 동을 설치했다.

앞으로 Station-G(안산)는 예비(초기)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사무공간, 성장단계별 창업교육, 비즈니스 사업화 지원, 마케팅 및 글로벌 네트워킹 등 창업 오픈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하게 된다.

▲ 이화순 부지사, 윤화섭 안산시장 등 주요 인사들이 시설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 경기도

 

현재 이곳에는 지난달 공모를 통해 선발된 13개 예비(초기) 스타트업이 입주를 완료했고, 지역주민, 예비창업자 등 누구나 이용 가능한 개방형 창업공간(10인실), 시제품제작소, 회의실, 북카페 등이 마련돼 있다.

이 외에도 창업을 준비 중이거나 창업기업의 애로사항을 무료상담해 주는 창업상담센터, 3D 프린터 및 DSLR 교육, 1인 미디어크리에이터 교육 등 다양한 창업지원이 이뤄질 전망이다.

▲ 이화순 부지사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 경기도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스테이션 지가 경기도를 넘어 세계적 수준의 창업공간으로 발전하길 바란다앞으로도 혁신 경제가 넘치는 공정한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청년 일자리 창출과 창업지원에 지속적인 역량을 집중 하겠다고 밝혔다.

▲ 이화순 행정2부지사, 윤화섭 안산시장, 전만경 한국철도 시설공단 부이사장 등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경기도

 

한편, 경기도는 민선7기 들어 공정·혁신의 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다양한 플랫폼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2월에는 광교, 판교, 고양에 경기 스타트업-랩을 개소한데 이어, 4월에는 재창업자의 재기를 도울 재도전 성공센터를 개소했다. 또한 올 10월에는 도내 분산된 창업정보 통합관리 및 스타트업과 투자자 간 네트워크를 통한 창업활성화를 위해 경기도 창업 플랫폼을 구축·운영할 계획이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30 [20:37]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