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선수 이정수, 용인 유소년 축구 꿈나무에 5억 기부
용인시, 시축구센터 ․ 포곡초 ․ 어정초에 10년간…축구 인재양성 위해
김리나 기자
광고

축구를 하며 받았던 큰 사랑을 후배들에게 돌려주고 싶어요

 

▲ 4월6일 이정수 선수가 백군기 시장에 장학금을 전달하는 모습     © 용인시

 

용인시인재육성재단(이사장 주상봉)은 지역 출신의 국가대표 수비수 이정수 선수(샬럿 인디펜던스 DF 수비수)가 유소년 축구 꿈나무들을 돕기 위해 5억원의 장학금을 기부했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이 선수는 학창시절 집안 사정이 넉넉하지 않아 숙소비를 내지 못하는 등 어려움을 겪었는데 가정형편이 어려운 후배들이 같은 고민을 하지 않길 바라는 마음에 장학금을 전하게 됐다고 조심스레 소감을 밝혔다.

 

포곡초, 태성중을 거치며 축구를 시작했다는 이 선수는 용인시민들의 응원이 축구인생의 큰 자양분이 되었다며 받은 사랑을 되돌려주려는 것일 뿐 대단한 일이 아니라고 손 사레를 쳤다.

 

그는 포곡초 축구부 시절 기억을 되짚으며 “6학년 때 제1회 전국선수권대회 준우승을 거둬 포곡읍 일대서 카퍼레이드를 했다. 당시 포곡읍 주민들과 학생들이 크게 환호하며 두 팔 벌려 환영해줬던 게 너무나 고마웠고 아직까지도 좋은 기억으로 남아 있다고 말했다.

 

▲ 7월23일 포곡초에 각 1천만원씩 10년간 기부키로 하는 협약식 모습 (회색 티셔츠가 이정수 선수)     © 용인시

 

이 선수는 앞선 46일 용인시민체육공원에서 열린 여자축구대표팀의 친선경기 때 백군기 용인시장에 유소년 축구선수를 육성하는데 써달라며 5억원을 전달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재단은 이 선수의 요청대로 이 장학금을 관내 유소년 축구부를 운영하는 학교와 가정 형편이 어려운 유소년 축구선수를 지원하는 데 사용키로 했다.

 

▲ 7월23일 어정초에 각 1천만원씩 10년간 기부키로 하는 협약식 모습 (회색 티셔츠가 이정수 선수)     © 용인시

 

이와 관련 재단은 지난 23일 어정초 포곡초와 유소년 축구부를 지원하는 데 이 선수의 장학금 가운데 매년 1천만원씩을 10년간 기부키로 하는 협약식을 맺었다.

 

16일엔 시 축구센터와 저소득층 유소년 축구선수를 지원하고 기량이 탁월한 선수를 육성하는데 매년 3천만원씩을 10년동안 기부하는 내용의 협약도 맺었다.

 

▲ 7월16일 시축구센터에 3천만원씩 10년간 10년간 기부키로 하는 협약식 모습 (회색 티셔츠가 이정수 선수)     © 용인시

 

이들 학교와 기관이 사업계획서를 제출하거나 대상자를 추천하면 재단 이사회서 심사해 9월중 지원금을 지급하게 된다.

 

이 선수는 지역에서 훌륭한 선수가 배출될 수 있도록 꾸준히 관심을 갖고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하며 제2의 이정수를 꿈꾸는 후배들에게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꿈을 잃지 말고 축구를 즐기기 바란다고 조언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이 선수가 후배들을 위해 큰 기부를 해줘 감사하며 용인시의 축구 꿈나무들이 이 선수처럼 훌륭한 축구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26 [19:29]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축구선수 이정수, 용인 유소년 축구 꿈나무에 5억 기부 관련기사목록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