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ISO 37001 사후심사 통과
지방공기업 도시공사 최초, ‘글로벌 수준의 윤리기준 유지’
김리나 기자
광고

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지난 17일 지방공기업 도시공사 최초로 ‘ISO 37001 반부패경영시스템유지를 위한 사후심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 경기도시공사 전경     ©경기도시공사


ISO 37001(
반부패경영시스템)은 조직의 부패발생가능성을 시스템으로 방지하기 위해 2016년 국제표준화기구가 제정한 국제표준 인증으로, 최초취득 후 매년 사후심사를 받아야만 인증을 유지할 수 있다.

 

도시공사는 지난해 7ISO 37001 인증을 최초 취득한 이후 지속적으로 윤리이슈를 도출하고 적극적으로 반부패제도를 모색하는 등 반부패경영시스템을 사내 문화로 정착하기 위해 노력해왔으며, 이러한 일련의 활동들을인정받아 한국표준협회의 ISO 37001 사후심사를 통과했다.

 

이번 사후심사 통과는 공사의 반부패경영시스템이 국제적 수준의 요구사항을 만족시키고 지속적으로 관리 및 개선되고 있다는 것을 나타낸다.

 

이주형 경기도시공사 상임감사는 “ISO 37001 사후심사 통과는 회사의 반부패경영시스템 유지를 위해 임직원 모두가 노력한 결과라고 생각한다,앞으로도 반부패경영시스템을 기반으로 임직원 교육을 더욱 강화하고 관련법령을 철저히 준수해 기업의 투명성을 높이고 윤리경영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19 [23:02]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