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 노조, 개소식 갖고 ‘새출발’
경기도일자리재단 청년본부 4층에 ‘노조사무소’ 개소
김리나 기자
광고

경기도일자리재단이 재단 청년본부에 노동조합사무소를 마련했다고 18일 밝혔다.

▲ 경기도일자리재단 노동조합사무소 개소식 기념촬영     © 경기도일자리재단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지난 17일 노동조합 노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노사간 소통과 화합을 통한 상생발전을 다짐했다.

이날 행사에는 노조원을 비롯해 문진영 대표이사, 경기도공공기관노동조합 총연맹 김종우 부의장, 신두용 노조위원장, 김진석 노조 사무국장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 경기도일자리재단 노동조합사무소 현판식 사진     © 경기도일자리재단

 

새로 마련된 노조사무소는 조합원간 회의 등 노조 활동 외에도, 직원들의 ·가정 양립, 갑질 및 인사고충 등 각종 애로사항을 상담하는 '고충상담센터'로도 활용될 예정이다.

문진영 재단 대표이사는 오늘 노조사무소 개소는 보다 나은 재단 노사 관계 구축에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조합원과 신뢰를 바탕으로 노동자의 가치가 인정받도록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신두용 노조위원장은 "이번 사무소 개소를 위해 많은 관심과 협조를 해주신문진영 대표와 물심양면으로 신경써주신 노조원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재단과의 상생발전을 위해 단체협상과 협의를 충분히 하며 더욱 소통하는 노동조합 집행부가 되겠다고 밝혔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18 [22:27]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일자리재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