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민-관협력『찾아가는 현장방문 복지서비스의 날』주거·장애인·아동복지 등 상담 분야 확대운영
김리나 기자
광고

오산시(시장 곽상욱)2013년부터 5년간 정보부족 등으로 사회복지 혜택을 받지 못하는 관내 주민을 위해 8개 분야의 민-관 사회복지 기관이 협력하여찾아가는 현장방문 복지서비스의 날을 운영하였고 올해에는 사업을 확대하여 총 11개 분야의 기관이 참여한다고 밝혔다.

 

▲ 오산시, 민-관협력『찾아가는 현장방문 복지서비스의 날』주거·장애인·아동복지 등 상담 분야 확대운영     © 오산시

 

20193월부터 오산드림스타트센터, 오산시사회복지협의회, LH오산권주거복지센터, 오산장애인종합복지관 등 4개 기관 추가로 합류해 총 11개 민-전문가들이 함께 상담 부스를 열어 3월에서 4월 두 달 간 181명의 주민들에게유익한 복지 및 생활 정보를 제공하여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523일에는 오산오색시장 장날에 맞춰 해당 사업을 운영하여 평소에 궁금했던 복지정보부터 법률, 건강, 주거 상담, 계층 별 노인, 장애인, 아동 등 다양한 정보들을 주민 개인 상황에 맞는 1:1 맞춤형 상담을 제공하였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사회복지 분야에 대해 낯설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현장방문복지서비스의 날을 지속 운영하여 복지정보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해 민-관 기관이 협력하여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오는 11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오후 1시부터 오후 4시까지 관내 취약지역을순회하며, 해당 사업을 지속 운영할 계획으로 기타 자세한 사항은 오산시청 희망복지과(031-8036-7413)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27 [15:34]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